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인바이오젠, 변이·변종 코로나 치료·예방 물질 특허권 확보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28 11: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TIR sponsor

바이오기업으로 체질개선에 나선 인바이오젠 (4,600원 상승275 6.4%)이 코로나 변이·변종 바이러스에 대항하는 물질의 특허권을 확보했다.

인바이오젠은 지난달 하임바이오로부터 무기인산염중합체(Inorganic Polyphosphate)의 특허권을 확보하고 기술이전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인중합체는 음식물이나 의약품 첨가제로 미국 FDA(식품의약국) 인증을 받아 안전성이 증명됐다. 이 물질은 바이러스 복제의 95%를 억제하고 특정 농도와 특정 사슬길이의 인중합체가 코로나19 바이러스 복제 기능을 완전 차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캐임브리지 대학 및 이탈리아 나폴리 소재 쎄인지(CEINGE) 생명공학연구소, 연세대학교 의과대학과의 협업으로 지난 5월부터 신약개발 인공지능(AI) 프로그램을 통해 관련 연구가 진행돼 결과가 거의 도출된 상태다.

앞서 지난달 18일 하임바이오는 국제 생물학분야 논문 사전 공개사이트 바이오아카이브(bioRxiv)에 관련 논문(ong-chain polyphosphates impair SARS-CoV-2 infection and replication: a route for therapy in man)을 게재한 바 있다.

인바이오젠 관계자는 “특허권을 확보한 물질은 변이·변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와 예방이 가능하다”며 “코로나19 중증환자가 많은 이탈리아에서 임상환자에 대한 치료제 투여를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인중합체가 음식물이나 의약품첨가제로 이미 검증된 상태로 다른 치료제나 예방제보다 빠르게 상용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무궁화꽃·뽑기' 매력…'오징어게임' 넷플 없는 中서도 열광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