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하우시스, 현대비앤지스틸과 자동차소재 사업 매각 'MOU'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26 17: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하우시스, 현대비앤지스틸과 자동차소재 사업 매각 'MOU'
LG하우시스 (72,600원 상승1600 -2.2%)는 26일 현대비앤지스틸 (20,350원 상승150 0.7%)과 자동차소재 및 산업용필름 사업 매각 관련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사는 매각 관련 우선협상자로서 본격적인 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LG하우시스는 구체적인 계약 조건과 절차, 일정 등에 대해서는 결정되는 시점에 재공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LG하우시스는 건축자재 부문에서 70%, 자동차소재·산업용필름 부문에서 30% 가량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하지만 자동차소재·산업용필름 부문은 전방 산업 침체로 실적이 악화되면서 2019년 218억원의 적자를 냈고 지난해 3분기까지 350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현대비앤지스틸은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 차원에서 인수를 추진해왔다.

LG하우시스 관계자는 "지난해 유례없는 긴박한 경영위기 속에서 전사적으로 사업의 근본적 경쟁력 강화와 수익성 개선을 위해 사업매각 등 다양한 전략적 옵션을 고민해 왔고 자동차소재 및 산업용필름 사업의 매각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선 협상자를 선택함에 있어 사업을 성장시킬 수 있는 가능성과 임직원의 고용 안정을 유지 할 수 있는 지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진행해왔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