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북구 사우나 집단감염 15명으로 늘어…"지하층 환기 미흡"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05 13: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이성철 기자 = 강남구 역삼동 올림피아 사우나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가운데 21일 해당 사우나가 폐쇄돼 있다.  2021.1.21/뉴스1
(서울=뉴스1) 이성철 기자 = 강남구 역삼동 올림피아 사우나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가운데 21일 해당 사우나가 폐쇄돼 있다. 2021.1.21/뉴스1
서울 강북구 소재 사우나에서 코로나19(COVID-19) 집단감염이 발생해 관련 확진자가 15명으로 늘어났다.

5일 서울시에 따르면 강북구 소재 사우나 관계자 1명이 지난 2일 최초 확진된 후 3일까지 7명, 4일 7명이 추가돼 관련 확진자는 총 15명이 됐다. 4일 확진자는 이용자 2명, 가족 1명, 지인 4명이다.

해당시설 관계자 등 접촉자를 포함해 총 698명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 결과 최초 확진자를 제외하고 양성은 14명, 음성은 437명이다. 나머지는 검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해당 시설은 24시간 운영하는 사우나로 지하층에 위치해 환기가 잘 되지 않고 흡연실, 수면실 등을 운영해 이용자들이 장시간 머무른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시는 강북구 보건소와 역학·접촉자 조사를 실시 중이며 해당시설에는 긴급방역을 실시했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이날 오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1월27일~2월2일 강북구 아쿠아산소 사우나 이용자는 강북구 선별진료소에서 신속하게 검사를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국장은 "사우나 시설은 발한실 운영 금지, 음식섭취 금지, 이용인원 제한을 지켜야 한다"며 "시설내 손소독제 비치, 테이블 등 표면소독 실시 등을 철저히 준수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떤 집 살까? 최소한 이런 곳 뺍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