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올해 임신 적기" '아내의맛' 홍현희♥제이쓴, 신축년 대박 사주 공개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10: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V조선 © 뉴스1
TV조선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아내의 맛'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승승장구 한 해를 예감케 하는 '신축년 대박 사주'를 공개한다.

2일 방송되는 TV조선 '아내의 맛' 138회에서는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최적의 카페 개업 시기를 정하기 위해 직접 나선 '신년맞이 철학관 방문기'가 펼쳐진다.

차근차근 카페 개업 준비를 해나가고 있는 희쓴 부부는 가장 좋은 카페 개업 날짜를 알아보고자 철학관을 찾았다. 이어 홍현희와 제이쓴의 개인 사주부터 보기 시작한 역술인은 홍현희에게 "사주에 열이 많다"며 "올해는 열이 많은 사주가 상승운"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현재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는 임영웅도 홍현희와 사주가 같다고 전한 것. '신축년 운수 대박 사주'라는 언급에 희쓴 부부는 기쁨을 감추지 못하며 환호를 터트렸다.

특히 제이쓴은 그동안 궁금했던 자녀운에 대한 질문을 던졌고 역술인은 "올해가 임신 적기"라는 반가운 답변을 내놓았다. 그러나 이내 역술인은 홍현희가 가진 '이것' 때문에 임신이 어려울 수도 있다고 부연 설명해 홍현희와 제이쓴은 물론 스튜디오 '아맛팸'들까지 충격에 빠뜨렸다. 하지만 역술인은 "때만 잘 맞춰도 임신이 가능하다"며 최적의 임신 기간을 알려줘 희쓴 부부를 안심케 했다. 과연 홍현희의 임신을 어렵게 만든 '이것'은 무엇일지, 역술인의 말대로 올해 임신에 성공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그런가 하면 희쓴 부부는 본격적인 카페 메뉴 개발을 시도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제대로 된 메뉴 평가를 위해 시부모님을 마스터로 초청, 시식 시간을 가진 것. 한식 디저트를 준비한 홍현희와 양식 디저트를 준비한 제이쓴이 자존심을 건 맛 대결을 벌이면서 마스터 시부모님의 하트가 누구에게로 향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여기에 디저트 전통파 홍현희가 비장의 무기로 ‘오디’를 준비, 오디 빛깔 떡을 만들겠다고 나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며느리 사랑이 가득한 시아버지는 홍현희를 돕겠다며 발 벗고 나섰고, 직접 오디를 발로 밟기 시작했던 터. 이어 홍현희와 시아버지는 서로 부둥켜안고 정답게 오디를 밟으며 마치 블루스를 추는 듯한 모습으로 폭소를 안겼다. 그러나 급격하게 변한 시아버지의 발을 보고 아맛팸들이 화들짝 놀라면서 그 사연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열정적으로 카페 개업을 준비하고 있는 희쓴 부부가 운수대통 사주풀이를 받아들면서 유쾌하고 즐거운 모습을 보였다"며 "올해에도 승승장구하며 열심히 활약할 '운수대박 사주' 희쓴 부부에게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아내의 맛' 138회는 이날 오후 10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번 충전에 800km 주행…'꿈의 배터리' 韓 어디까지 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