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팀 쿡 "결제 방식 다양화하면 앱스토어 벼룩시장될 것"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3 08: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팀 쿡 애플 CEO /사진=블룸버그통신
팀 쿡 애플 CEO /사진=블룸버그통신
팀 쿡 애플 CEO(최고경영자)가 앱스토어 인앱(애플리케이션 내) 결제 정책을 바꾸지 않겠다고 다시 한번 강조했다.

쿡 CEO는 12일(현지시각) 캐나다 매체 토론토스타와 인터뷰에서 앱스토어 결제 방식을 개발자 자유에 맡기게 된다면 “앱스토어가 벼룩시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트나이트'를 서비스하는 에픽게임즈와 인앱 결제 방식 관련 법정 공방을 앞두고 기존 정책을 이어가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재강조한 것이다.

쿡 CEO는 “이번 공방 핵심은 개발자들이 자기들만의 결제 방식을 사용할 수 있게 해달라는 것인데, 이것은 앱스토어를 벼룩시장으로 만들 것이고 사용자 신뢰도가 크게 떨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벼룩시장은 신뢰가 좋지 않아 사용자가 적은 데 앱스토어도 같은 이유로 사용자가 눈에 띄게 줄 것”이라며 “결국 앱을 등록하는 개발자는 사용자가 줄어든 앱스토어를 외면할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애플은 앱스토어에 등록된 앱에 대해 앱 안에서 결제할 때 애플 시스템만 사용하도록 강제하고 수수료 30%를 부과하고 있다. 애플뿐 아니라 구글도 마찬가지다. 수수료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주요 논쟁거리다. 오는 5월 3일 시작될 애플과 에픽게임즈 간 소송에서도 이 문제가 핵심 쟁점이다.

한편 이날 쿡 CEO는 애플이 캐나다에 미친 영향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그는 "앱스토어로 현재 캐나다에서 24만3000개 이상의 일자리를 지원하고 있으며, 2008년 앱스토어가 출시된 이후 캐나다 개발자가 벌어들인 수익은 22억5000만 캐나다 달러 이상"이라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