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29cm' 세계에서 가장 큰 토끼 납치 당해…"제발 돌려 달라"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3 20: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세계에서 가장 몸집이 큰 토끼로 알려진 '다리우스'가 납치당했다. /사진=트위터
세계에서 가장 몸집이 큰 토끼로 알려진 '다리우스'가 납치당했다. /사진=트위터
세계에서 가장 몸집이 큰 토끼로 알려진 '다리우스'가 납치당했다. 다리우스를 키워온 아네트 에드워즈 가족은 보상금까지 내걸며 애타게 찾고 있다.

12일(현지시간) 영국 가디언에 따르면 세상에서 가장 큰 토끼 다리우스가 지난 10일 밤 우스터셔주 스톨튼 지역의 주택 정원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누군가에게 납치당했다. 몸 길이 129cm에 달하는 거대한 몸집을 가진 다리우스는 2010년 기네스북에 오르며 화제가 됐다.

에드워즈는 "매우 슬픈 날"이라며 "다리우스는 새끼를 낳기에는 너무 늙었다. 제발 그를 다시 돌려달라"고 호소했다. 에드워즈는 다리우스의 행방을 신고하는 사람에게 1000파운드(약 154만원)의 보상금을 지급하겠다고 약속한 상태다.

현재 경찰은 이번 사건에 대한 제보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흠슬라 'HMM'의 실적 마법…탄력받는 3가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