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로사 '펜트하우스' 몰입 위해 엄기준 사진 집으로…"주단태 안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6 21:42
  • 글자크기조절

'강호동의 밥심' 26일 방송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강호동의 밥心' © 뉴스1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강호동의 밥心'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강호동의 밥심' 배우 김로사가 '펜트하우스' 연기에 몰입하기 위해

26일 오후 9시에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 - 강호동의 밥心'(이하 '강호동의 밥심')에서는 화제의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열연한 배우 김로사, 윤주희, 김동규, 이태빈이 입담을 뽐냈다.

'펜트하우스' 속 '양집사' 양미옥을 연기한 김로사는 배우 엄기준이 연기한 '주단태'를 집착하는 역할을 위해 실제로 책상 앞에 엄기준의 사진을 걸어두고 몰입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로사는 "스포 때문에 조심스러워 소품팀이 안 주려 하더라. 끝날 때까지 저 혼자만 간직한다고 부탁했다. '넌 내 거야', '내 사랑', '안 뺏겨'라고 메모해 놓고 오가며 집에서 보고 1년을 지냈다"고 밝혔다. 더불어 김로사는 "죽고 집에 와서 사진을 딱 떼는데 '주단태 안녕' 울컥하면서 뗐다"고 부연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 강호동의 밥心'은 게스트의 사연이 담긴 음식을 MC들이 직접 요리해주며 그들의 인생 이야기를 들어보는 신개념 요리 토크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인·기관 쌍끌이 매수, 주가 급등… 잘나가는 종목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