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목포서 음주운전 10대 가로수 들이받아…동승 친구 2명 사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06 08: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운전면허 취소 수치 운전자 입건

전남 목포경찰서.뉴스1 DB
전남 목포경찰서.뉴스1 DB
(목포=뉴스1) 허단비 기자 = 심야시간 만취한 10대가 운전하던 차량이 가로수를 들이받아 10대 동승자 2명이 숨졌다.

전남 목포경찰서는 6일 음주운전으로 사고를 내 동승자 2명을 숨지게 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류 위반)로 A씨(19)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0시10분쯤 목포시 용해동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하다 가로수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A씨는 함께 타고 있던 동갑내기 친구 2명을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친구들과 함께 술을 마시다 지인의 차를 빌려 운전을 했고.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치 수준의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사고로 부상을 입은 A씨가 치료를 마치는 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