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용섭 광주시장 "5·18 지방공휴일 취지 살려 민간부문 확산하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0 11: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용섭 광주시장이 10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 시장은 "5월18일 지방공휴일이 시민 모두 '오월 정신'을 되새기고 추모하는 날이 될 수 있도록 뒷받침해달라"고 당부했다.(광주시 제공)2021.5.10/뉴스1 © News1
이용섭 광주시장이 10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 시장은 "5월18일 지방공휴일이 시민 모두 '오월 정신'을 되새기고 추모하는 날이 될 수 있도록 뒷받침해달라"고 당부했다.(광주시 제공)2021.5.10/뉴스1 © News1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이용섭 광주시장은 "5월18일 지방공휴일이 시민 모두가 '오월 정신'을 되새기고 추모하는 날이 될 수 있도록 뒷받침해달라"고 10일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시청 중회의실에서 간부회의를 열고 "지방공휴일 지정의 취지를 제대로 살리기 위해 5월18일 휴무가 공공부문에서 민간부문까지 확산되길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광주시와 5개 구는 지난해 '5·18민주화운동 기념일 지방공휴일 지정 조례'를 제정해 5월18일을 지방공휴일로 지정했다.

이 시장은 "이 날은 단순히 쉬는 날이 아니라 일상의 업무를 잠시 멈추고 1980년 오월의 아픔을 되새기며 5·18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는 날"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1년에 단 한번, 5월18일 만큼은 우리 광주시민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5·18을 기념하고 정의로운 광주의 역사를 체험하는 하루로 보내자는 것"이라며 "가족이나 지인과 함께 5·18 관련 사적지를 돌아보고 오월 정신을 담은 다양한 전시와 공연, 영화를 관람하는 뜻깊은 하루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지역 공공기관을 비롯해 각급 학교, 기관·단체, 민간기업에서도 5월18일 지방공휴일에 많이 동참했으면 한다"며 "5·18 추모기간(5월18~27일) 태극기를 조기 게양해 오월 영령들의 넋을 기릴 수 있도록 해달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