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재영솔루텍, 베트남 자회사 플래그십 AF 모듈 라인 확대 "실적 사냥"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1 08:09
  • 글자크기조절
재영솔루텍 (713원 ▼17 -2.33%)이 S전자에 공급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 카메라 AF(자동초점) 모듈 수주 확대를 위한 설비 투자에 나섰다.

재영솔루텍은 지난 10일 베트남 자회사 재영 비나에 61억원의 대여를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자기자본대비 12.93% 규모다.

대여금은 플래그십 스마트폰 카메라 AF모듈 설비 증설에 사용될 예정이다. 최근 증설이 마무리돼 월 생산능력(CAPA)이 약 48% 이상 증가했다.

재영솔루텍은 2018년 2월부터 재영 비나에서 중저가 스마트폰 AF모듈 생산을 시작한 뒤 지난해부터 플래그십 모델로 수주 영역을 확장했다. 이번 증설 라인은 S전자의 차기 모델 탑재를 위해 가동될 것으로 예상된다.

회사 관계자는 "증설 완료로 고객사의 중저가부터 플래그십 모델까지 전 라인을 공급하게 됐고, 3000명에 달하는 인원이 바쁘게 생산에 집중하고 있다"며 "하반기 스마트폰 수요 회복과 LG전자의 휴대폰 사업 철수로 인한 반사 수혜로 S전자 AF모듈 수주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또 재영솔루텍은 카메라 모듈의 핵심인 이미지센서 기술력을 높이는 한편 수익성 확보를 위해 향후 플래그십 모델 부품 생산을 늘려나갈 방침이다.

증권업계는 재영솔루텍의 생산라인 증설로 재영 비나의 매출이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한다. 재영솔루텍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917억원) 가운데 지역별 비중이 한국 78.5%(720억원), 베트남 2.6%(24억원) 수준이었다.

업계 관계자는 "플래그십 모델은 공급단가가 중저가 모델보다 높아 재영솔루텍의 실적 개선에 긍정적일 것"이라며 "후면 카메라의 AF모듈 탑재 증가의 수혜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