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하영 "결혼 생각 없어…지상렬이랑 잘 맞는데 연락 안 온다"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2 20: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TV조선 '퍼펙트라이프'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퍼펙트라이프' 방송 화면
배우 김하영이 결혼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김하영은 1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 출연해 "'서프라이즈'에서 수백 번 결혼하며 '프로 시집러' '연쇄 혼인마' 등으로 불렸다"며 "그래서인지 현실에서는 그닥 결혼하고 싶지 않더라"고 밝혔다.

MC 홍경민은 김하영에게 여러 방송에서 '썸 타는 관계'로 그려졌던 유민상과 지상렬 중 누가 더 마음에 드는지 물었다. 이에 김하영은 "낚시 공통점 때문에 지상렬 오빠랑 더 맞는 것 같다"며 "그런데 연락이 안 온다"고 토로했다.

이에 지상렬을 잘 아는 이성미는 "나이 차 때문에 조심스러워하는 거 아니냐"고 했다. 하지만 김하영은 "9살 차이"라며 "제가 벌써 40대"라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김하영은 "결혼보다 재테크에 관심이 많아졌다"면서 "행복하게 혼자 살려면 건강과 돈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성정, 이스타항공 인수 유력…추가 베팅 우선매수권 행사할 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