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일본 노신사, "도움 됐으면 좋겠다"며 6억 든 가방 익명 기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8 12: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일본 가와가나현 요코스카 시청을 찾은 한 남성이 현금 6000만엔든 돈 가방을 건내고 사라졌다(NHK 갈무리)© 뉴스1
일본 가와가나현 요코스카 시청을 찾은 한 남성이 현금 6000만엔든 돈 가방을 건내고 사라졌다(NHK 갈무리)© 뉴스1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일본에서 우리 돈 6억2278만원(6000만엔)이 든 현금 가방을 건네고 사리진 남성이 등장해 관심을 끌고 있다.

17일 NHK에 따르면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스카 시청을 찾은 70~80대로 보이는 남성은 현금 6000만 엔이 든 가방을 건네고 그대로 사라졌다. 가방 안에는 '무언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쓰인 편지가 들어있었다.

요코스카 시청에 따르면 이 남성은 이날 오후 2시가 넘어 시청을 방문했고, 가방을 시장에게 건네고 싶다고 했다.

이후 남성은 사라졌고, 직원이 가방을 안을 확인 했을 때는 6000만엔과 손편지가 들어있었다. 편지에는 "초등학교 1학년 무렵부터 모은 돈입니다.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라는 취지의 글이 적혀있었다.

직원은 이 남성을 뒤쫓아갔지만 찾을 수 없었다고 했다. 이 남성은 이름과 주소를 밝히고 싶지 않다고 이야기했었다.

요코스카시는 이 돈을 기부금으로 취급하기로 했다. 기부 용도에 대해서는 향후에 검토하기로 했다.

가미지 가쓰아키 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이정도의 후의를 받아 대단히 놀랍고 감격했다"며 "어떻게 써야 할지 곰곰이 생각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부·여당, 30조 추경은 OK...'전국민 지원금' 놓고는 충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