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주식투자 부럽지 않다'..수익률 상위 펀드, 투자 살펴보니

머니투데이
  • 정인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0 05: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상반기펀드결산②]'수익률 상위 50·자금유입 상위 50' 펀드 면면은

'주식투자 부럽지 않다'..수익률 상위 펀드, 투자 살펴보니
올 상반기 수익률 1위를 달성한 펀드는 '하나UBS클래스원특별자산3' 부동산펀드다. 연초이후 수익률은 86.81%다.

이 펀드는 서울 양재동 복합물류단지 파이시티에 투자했다가 시공사가 워크아웃(기업 재무개선 작업)에 들어가면서 수익률이 줄곧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그러다 지급보증 채무를 현대시멘트 주식으로 출자전환한 후 현대시멘트 주가가 상승하면서 수익률이 뛰었다. 현재 이 펀드는 청산절차가 진행중이다.

이런 특수한 상황을 고려하면 연초이후 72.53%의 수익률을 올린 '한국투자KINDEX블룸버그베트남VN30선물레버리지증권ETF'가 사실상 1위 펀드다. 이 펀드는 기초자산(Bloomberg VN30 선물지수) 수익률의 양의 배수(2배)를 목표로 하는 레버리지 상품이다. 베트남증시의 대표 지수인 VN30이 올 들어 35%가 뛰면서 수익률을 끌어올렸다.

59.80% 수익률을 올린 NH-Amundi베트남레버리지 펀드도 비슷한 구조다. 베트남 VN30지수 일일 등락률의 1.5배 수준의 수익률을 추구하는 레버리지 상품이다. 레버리지 효과를 위해 VN30지수를 추종하는 국내외 상장지수펀드(ETF)와 선물 등에 투자한다.

수익률이 69.72%인 KBSTAR미국S&P원유생산기업ETF는 탐사·굴착·시추 등 미국 원유생산기업의 주가를 추종하는 상품이다. 64.65%로 수익률 5위를 기록중인 KB북미생산유전고배당특별자산은 북미 생산유전 관련 특별자산에 주로 투자한다.

48.73%로 수익률 7위인 KODEX미국에너지ETF(합성)는 미국 S&P500 구성종목 중 에너지섹터 기업의 경영성과를 추종한다. 주로 엑손 모빌(Exxon Mobil), 쉐브론(Chevron) 등 유가와 높은 상관관계를 가지는 원유생산 미국 우량기업 43개 종목에 투자한다. 이를 통해 향후 유가상승시 석유개발 부문 실적 개선과 원유관련 자산가치 상승을 통한 높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다.

공모펀드 중 자금을 가장 많이 끌어모은 것은 단연 MMF였다. MMF 전체로는 올해 41조8107억원이 순유입됐다.

MMF를 제외하면 삼성KODEX단기채권PLUS증권ETF가 1조711억원을 모아 자금몰이 1등에 올라섰다. 단기채권은 안정적으로 운용하면서도 예금 금리보다 소폭 높은 수익을 노릴 수 있다.

특히 코스피지수가 3100~3200선의 좁은 박스권에 갇히면서 잠시 투자를 쉬어가는 자금이 많은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투자크레딧포커스ESG1, IBK단기채도 8000억원 이상을 끌어모으며 강한 채권 수요를 보였다.

한 자산운용사 대표는 "지난해 증시 상승으로 투자 자금이 커졌는데, 올해 빠르게 업종 순환매가 일어나면서 투자에 어려움을 느낀 투자자들이 펀드로 선회하고 있다"며 "그중에서도 당일에 매입, 환매할 수 있는 ETF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보고 있나…최태원·빌게이츠, 소형원전 1조 투자 선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