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14 회 부산항축제, 국제여객터미널 등지에서 19~20일 개최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8 11: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홍보포스터(부산시 제공)© 뉴스1
홍보포스터(부산시 제공)© 뉴스1
(부산=뉴스1) 박채오 기자 = 제14회 부산항축제가 19, 20일 이틀간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과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원 에서 열린다.

올해 부산항축제는 Δ개막행사 Δ부산항 영화관 Δ드라이브 in 부산항 Δ체험가득해(海) Δ낭만가득해(海) Δ해양레저 체험으로 구성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참가 인원을 제한한 사전예약제로 개최된다.

지난 8일부터 인터넷 예약프로그램을 통해 사전예약 받은 결과 5분 이내 매진될 만큼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축제를 희망하는 열기가 뜨거웠으며, 개막행사 참가 신청자 중 26%는 부산외 타지역 방문객으로 나타났다.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오는 19일 오후 8시 승용차를 타고 즐기는 드라이브 인 방식으로 개막행사가 개최되며, 축하공연과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하고 2030부산엑스포를 유치하고자 행사 참가 시민들의 염원을 담은 대형 풍선을 띄운다.

20일 오후 7시30분에는 드라이브 인 방식으로 가족영화를 즐기는 ‘부산항 영화관’이 운영되며, 올해는 사전 예약으로 참가인원을 제한했다.

또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원에서는 부산항축제에서 가장 인기 있는 스탬프투어가 열린다. 올해는 부스체험의 체험가득해(海)로 진행된다.

해양클러스터 기관과 단체들의 교육·체험과 해양환경예술 캠페인의 일환으로 부산지역 청년작가들의 해양폐기물 작품전시, 업사이클링 소품 만들기를 즐길 수 있다. 또 피크닉형 공연 낭만가득해(海)를 통해 버스킹 공연과 매직&버블쇼, 풍선아트 등 볼거리가 제공된다.

한편 수영만 요트경기장에서는 광안대교, 동백섬, 마린시티 등 부산의 아름다운 바다 경치를 즐길 수 있는 요트투어를 체험하고, 송도해양레포츠센터에서는 카약 체험 등 가족과 함께 즐기는 해양레저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부산의 숨은 해양관광지를 소개하는 ‘드라이브 in 부산항’은 행사기간뿐만 아니라 6월말까지 계속되며, SNS 이벤트를 통해 우수 참여자를 선정하여 기념품을 제공한다. 숨은 명소와 참가 방법은 축제조직위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 3번 부른 美 백악관, '영업기밀' 담긴 내부정보 요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