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XX 꼰대같다"…'지하철 흡연 30대 男' 폭행혐의 약식기소

머니투데이
  • 신정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494
  • 2021.06.18 20: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서울 지하철 안에서 담배를 피우며 이를 말리는 시민에게 욕설과 폭행을 한 30대 남성이 지난달 약식기소된 것으로 확인됐다.

18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 북부지검 형사5부는 지난달 18일 30대 남성 A씨를 폭행 혐의로 약식기소했다.

경찰과 서울교통공사 등에 따르면 A씨는 4월30일 오후 6시30분께 지하철 4호선 열차 내부에서 흡연을 한뒤 열차에서 내려 다른 승객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A씨가 폭행 전 지하철 안에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은 유튜브에서 공개되며 공분을 샀다. 지난 5일 유튜브 영상에는 서울 지하철 4호선 수유역으로 가는 지하철 안에서 A씨가 마스크를 내린 뒤 담배를 피우는 장면이 담겼다.

이를 본 다른 승객 B씨가 "지하철에서 뭐하시는 거냐. 빨리 담배 꺼라"고 만류했지만 A씨는 이를 무시한 채 흡연을 이어갔다. 이에 B씨가 그의 담배 불을 꺼뜨리자 A씨는 새 담배를 꺼내면서 "제 마음이잖아요"라고 반응했다.

뿐만 아니라 "솔직히 연기 마신다고 피해가 많이 가느냐", "XX 꼰대같다. XX 나이 X먹고" 등 욕설을 퍼부었다. 이후 열차가 멈추자 B씨는 A씨의 팔을 붙잡고 그를 열차에서 내리게 했다.

한편 지하철 내 흡연, 음주, 노상방뇨 등의 행위는 철도안전법 제47조(여객열차에서의 금지행위)와 경범죄처벌법 제3조에 해당하는 범법행위다. 이에 따르면 객실 내에서 흡연을 한 사람은 30만원의 과태료 처분을 받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역대 3번째 '따상상상' 맥스트…"메타버스 플랫폼이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