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미스 몬테크리스토' 오미희 사망에 이소연은 혼수상태…경숙 "좋은 소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8 20: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캡처 © 뉴스1
KBS 2TV '미스 몬테크리스토'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미스 몬테크리스토' 오미희가 사망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서 지나황(오미희 분)은 사망 선고를 받았다. 고은조(이소연 분)는 혼수상태에 빠졌다.

앞서 지나황과 함께 조난을 당했던 고은조는 저체온증으로 병원에 실려갔다. 지나황은 숨을 거뒀다. "환자 사망했다. 출혈과 저체온으로 인한 쇼크사다"라는 말에 왕비서(이얀 분)는 충격을 받았다.

차선혁(경성환 분)은 응급실을 찾아온 가족들에게 고은조의 상태를 알렸다. "지금 저체온증으로 의식이 없다. 체온 정상으로 돌리려고 치료받고 있다"라고 밝혔다.

모든 일을 지시한 금은화(경숙 분)는 기뻐했다. 비서로부터 이같은 소식을 전해 듣고 흡족한 미소를 지었다. 그러면서 "나욱도(안희성)가 일을 아주 자연스럽게 처리하네. 그래, 치매 환자가 산에서 길을 잃어 벌어진 사고지"라고 혼잣말을 했다.

이때 오병국(이황의 분)이 등장했다. 금은화는 "좋은 소식이 있다"라며 이를 전했다. 오병국은 "이제 우만그룹과의 악연은 여기서 끝이겠군"이라고 의미심장하게 말했다. 또한 금은화를 향해 "이 사건은 당신과 나, 나욱도 셋만 알아야 되는 사건이야"라며 신신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북한 연결도로 만든다고…'붕괴' 위험에도 공사 논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