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하나원큐 최초 4연패 도전' WKBL 박신자컵 서머리그 7월 통영서 개최

스타뉴스
  • 신화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4 14: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WKBL
/사진=WKBL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7월 11일부터 16일까지 경상남도 통영시에 위치한 통영체육관에서 '2021 삼성생명 박신자컵 서머리그'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박신자컵 서머리그는 유망주 성장과 국내 여자농구 교류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5년 처음 열렸으며, 제2의 박신자 발굴을 위해 '한국 여자농구의 살아있는 전설' 박신자 여사의 이름을 대회명에 사용해오고 있다.

WKBL 6개 구단과 초청팀 자격으로 나서는 대학선발, U-19 대표팀 등 총 8개 팀이 참가하는 가운데, 각 팀은 2개 조로 나뉘어 조별 예선을 치른 뒤 각 조 1, 2위 팀이 4강전에 진출한다.

참가팀 중 하나원큐는 대회 최초 4연패에 도전한다. 하나원큐는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3연패를 달성했다. 첫 출전하는 U-19 대표팀은 8월 헝가리 데브레첸에서 열리는 FIBA U-19 여자농구 월드컵을 앞두고 프로 선배들을 상대로 도전장을 던진다.

대회 모든 경기는 네이버 스포츠와 유튜브 '여농티비'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7월 12일 삼성생명과 BNK 썸의 예선전 및 16일 결승전은 KBS N 스포츠를 통해서도 생중계될 예정이다.

/사진=WKBL
/사진=WKBL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네이버 vs 카카오 끝나지 않은 대장주 싸움…"둘다 투자해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