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소액투자로 대박" 월 2000만원 버는 30대 노하우 [싱글파이어]

머니투데이
  • 신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1,334
  • 2021.07.14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4

[싱글파이어]는 2030 밀레니얼 세대 + 1인가구의 경제적 자유와 행복한 일상을 위한 꿀정보를 제공하는 유튜브 경제·재테크·라이프스타일 채널입니다.


이한별 라이프해킹스쿨 대표(32)/사진=싱글파이어
이한별 라이프해킹스쿨 대표(32)/사진=싱글파이어

코로나19로 자영업은 물론 오프라인 사업들이 침체를 겪는 사이 온라인 시장은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특히 온라인 교육시장은 입시준비에서부터 취업, 창업, 재테크, 취미생활까지 광범위하게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적은 자본으로 온라인 교육시장에 뛰어들어 연 40억원, 월 2000만원의 고정수입을 벌어들이는 데 성공한 이한별 라이프해킹스쿨 대표(32)를 만나 단기간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던 노하우를 들어봤다. 라이프해킹스쿨은 '돈 버는 노하우'를 집약한 온라인 강의 플랫폼이다.


<이한별 대표의 인터뷰 1, 2편 영상은 유튜브 '싱글파이어' 채널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온라인에서 적은 비용으로 빠르게 확장하는 게 비결"


Q. 라이프해킹스쿨이라는 교육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는데, 온라인과 오프라인 사업을 비교하면 어떤가?
A. 온라인은 훨씬 더 빠르게 규모를 확장할 수 있는 기회들이 많이 있다. 오프라인은 시설투자, 인력확보 등 확장에 비용이 많이 드는 반면 온라인은 채널 마케팅을 잘하면 매출, 수익 규모를 빠르게 확대할 수 있다. 코로나 이후에 사람들이 온라인 학습에 거부감이 없어졌고 많이 익숙해졌다. 코로나 이후 온라인 교육시장 전체가 3~4배 이상 성장했다. 앞으로 이 시장은 코로나가 종식된 후에도 훨씬 더 커질 것이다.

Q. 성인 대상 온라인 교육시장, 특히 경제 재테크 콘텐츠가 각광받는 이유는 뭐라고 보는지?
A. 사람들의 일에 대한 인식이 점차 바뀌고 있다는 생각을 한다. 근로소득만으로는 노후에 제대로 대비하기 어렵다는 현실을 인식하기 시작한 것이다. 투잡, 부업, 창업, 재테크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면서 그 시장이 엄청나게 커지고 있다. 앞으로는 청소년들도 입시 위주의 교육이 아니라 창업 관련 교육을 많이 받게 될 것이다.


"일관성 있는 메시지, 꼼꼼한 디딤돌이 성공 전략"


"소액투자로 대박" 월 2000만원 버는 30대 노하우 [싱글파이어]
Q. 온라인 사업에 도전한다면 브랜딩은 어떻게 하는 게 좋은지?
A. 회사의 비전과 카테고리를 확실하게 정하는 게 필요하다. 내가 운영하는 라이프해킹스쿨의 경우엔 어떤 유저가 '여기는 돈에 대해서만 집중하는 곳'이라는 평을 한 적이 있는데, 이게 일종의 브랜딩이라고 본다. 카테고리를 잡고 그 분야에 대해 일관된 메시지를 잘 전달하는 게 브랜딩에서 가장 중요한 지점이다.

Q. 내 비즈니스를 제대로 알리는 꿀팁이 있다면?
A. 잠재고객의 니즈를 만드는 과정이 중요하다. 고객이 내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해 모르는 시점부터 이를 인지하고 사이트로 들어와서 살펴보고 관심을 갖고, 구매하는 과정까지는 여러 단계를 거친다. 이 단계마다 고객이 '돌다리'를 건넌다고 생각하고 중간에 빠지지 않고 종착지까지 잘 도달하게끔 돌다리를 잘 구축해놔야 한다.

고객이 내 제품을 인지했더라도 호기심 요소가 빠져있다면 구매로 이어지지 않고 빠져나갈 것이고, 또 호기심이 생겼더라도 구매욕구를 자극하지 못하면 결제로 이어지지 않을 것이다. 모든 돌다리를 완성도 있게 튼튼하게 만들어가는 과정이 중요하다. 빠진 돌다리가 없는지 꼼꼼하게 체크해보고 부족하면 보완할 필요가 있다. 온라인상에선 돌다리만 잘 구축해놔도 고객이 알아서 자동으로 들어오는 시스템을 만들 수 있다.


"직장인도 작게라도 시작해야, 월 300만원 창업부트캠프로 함께 도전"


Q. 직장인도 '내 사업', 창업에 도전할 수 있는 노하우를 나눠준다면?
A. 요즘은 직장인도 사이드잡을 통해 자기 일을 갖는 분들이 많다. 창업은 작은 가설을 검증해보는 것에서부터 시작하는 걸 추천한다. 처음부터 큰 걸 시작하기보다 월 10만원, 20만원이라도 내 스스로 힘으로 소득을 벌어들일 수 있는 것들에 도전해보는 게 좋다.

Q. 2030 밀레니얼을 위해 준비하고 있는 이벤트가 있다고?
A. <월 300만원 창업부트캠프(https://lifehacking.co.kr/bootcamp)>를 오픈했다. 근로소득 이외에 월 300만원의 고정소득을 창업으로 창출하는 과정을 담은 2개월의 무료 챌린지다. 직접 온·오프라인 교육을 통해 실제 아이디어를 실현시켜 성과를 만들어내는 과정을 보여주는 것이다. 혼자서 힘들 수 있는 과정도 함께 배우고 도전하면 의미있는 성과를 낼 수 있다고 본다. 꼭 창업으로 실현해보고 싶은 아이디어가 있다면 도전해볼 것을 권한다.

Q. 앞으로 꿈과 계획은?
A. 경제적, 시간적 자유를 통해 행복한 가정에서 가족과 시간을 보내는 게 꿈이다. 사업적으로는 교육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의 삶에 영향을 주고 삶을 변화시킬 수 있었으면 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복된 집값 사과, 진부한 대책 발표…왜 지금 했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