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스리랑카서 우물 파다 510㎏ 사파이어 발견... 1155억원 추정

머니투데이
  • 소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7.29 01: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보석이 풍부한 스리랑카의 라트나푸라 지역에서 세계 최대의 성채청옥(星彩靑玉·star sapphire)이 발견됐다고 스리랑카 당국이 밝혔다. 사진은 지난 2016년 스리랑카에서 발견된 블루 사파이어. /사진제공=로이터/뉴스1
보석이 풍부한 스리랑카의 라트나푸라 지역에서 세계 최대의 성채청옥(星彩靑玉·star sapphire)이 발견됐다고 스리랑카 당국이 밝혔다. 사진은 지난 2016년 스리랑카에서 발견된 블루 사파이어. /사진제공=로이터/뉴스1
보석이 풍부한 스리랑카의 라트나푸라 지역에서 세계 최대의 성채청옥(星彩靑玉·star sapphire)이 발견됐다고 스리랑카 당국이 밝혔다.

27일(현지시간) BBC 보도에 따르면 3대째 보석 중개업을 하고 있는 가마지라는 이름의 보석 중개상이 인부들을 시켜 자택 정원에서 우물을 파던 중 거대한 사파이어를 발견했다. 이 사파이어의 가치는 1억 달러(약 1155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250만 캐럿에 달하는 이 사파이어는 무게가 약 510㎏으로 '세렌디피티 사파이어'로 이름 붙여졌다.

가마지는 사파이어가 발견된 지 1년도 더 지났지만 진흙과 다른 불순물들을 제거한 뒤 분석하고 인증을 받기까지 1년 이상이 걸렸다고 말했다. 그는 또 불순물 제거 과정에서 몇 개의 작은 사파이어들이 떨어졌는데 이들 역시 질 좋은 사파이어로 밝혀졌다고 덧붙였다.

유명 보석학자 가미니 조이사 박사는 "이렇게 큰 사파이어는 처음 본다. 아마도 4억년 전에 형성됐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리랑카 라트나푸르 지역은 싱할라어로 '보석의 도시'라는 뜻으로 사파이어뿐 아니라 여러 보석들이 발견되는 보석산업의 중심지이다.

스리랑카는 사파이어와 다른 귀중한 보석들의 주요 수출국으로 지난해 다이아몬드 등 보석류 수출로 약 5억 달러를 벌어들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