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추미애 "득표수 아쉬워…1위·2위 후보들 네거티브 영향"

머니투데이
  • 김태은 기자
  • 광주=이원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9.25 18: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광주=뉴스1) 구윤성 기자 =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5일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합동연설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1.9.25/뉴스1
(광주=뉴스1) 구윤성 기자 =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25일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합동연설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1.9.25/뉴스1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광주·전남 지역 순회 경선 개표 결과에 대해 "기대에 못미친 아쉬운 점이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추 전 장관은 이날 경선에서 4.33%의 득표율로 순위는 3위를 지켰으나 한자릿수 득표율에 그쳤다.

추 전 장관은 "앞선 1, 2위 후보들의 치열한 네거티브 공방이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분석했다. 이어 "여전히 (누적 득표율에선) 두자리수 유지하는 것에 의의를 두고 싶다"며 "아무 조직도 없지만 개혁 바라는 분들의 열망이 반영됐다고 본다"고 자평했다.

그는 "부울경과 수도권 경선으로 올라가면서 더 강한 돌파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누리호 심장' 만든 한화에어로…전세계 7번째 성공 비결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