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속보]김만배 영장심사 출석 "이재명 1번 만났다…특별한 관계없어"

머니투데이
  • 유동주 기자
  • 성시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14 10: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이자 화천대유의 대주주 김만배 씨가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하고 있다.   구속영장에 적시된 혐의는 모두 3가지로, 755억원 상당의 뇌물공여 혐의와 1100억원대의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 55억원대의 횡령 혐의이다. 김씨의 구속 여부는 이르면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2021.10.14/뉴스1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이자 화천대유의 대주주 김만배 씨가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출석하고 있다. 구속영장에 적시된 혐의는 모두 3가지로, 755억원 상당의 뇌물공여 혐의와 1100억원대의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 배임 혐의, 55억원대의 횡령 혐의이다. 김씨의 구속 여부는 이르면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2021.10.14/뉴스1
경기 성남시 대장동 의혹 관련 혐의로 검찰에 의해 구속영장이 청구된 화천대유자산관리 대주주 김만배씨가 이재명 경기지사와의 관계에 대해 "특별한 관계가 없고 1번 만났다"고 말했다.

14일 구속영장실질심사를 위해 법원에 오전 10시15분 경 도착한 김씨는 취재진들이 영장에 적시된 배임, 횡령 등 혐의에 대해 묻자"사실이 아니다"고 반박하기도 했다.

정영학 회계사가 검찰에 제출했다는 녹취록에 나오는 '그분'이란 표현에 대해선 "그런 말 한 기억도 없다"며 "대화의 맥락을 들어봐야 아는데 그런 기억이 없다"고 했다.

언론 인터뷰에서 이재명 지사에 대해 "케미가 안 맞는다"고 표현 한 것에 대해선 "그런 건 정치적 성향에 대한 거라 말씀드리기 곤란하다"고 답했다.

김씨는 남욱 변호사의 언론 인터뷰에 대해선 "본인 입장이 있으니까 그 속에서 나온 걸로 이해한다"며 "검찰도 검찰 입장이 있으니까 전 법원에서 사실관계를 가리고 저의 진실을 갖고 가겠다"고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