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용진이 매입한 '225억' 美 비벌리힐스 주택, 내부 모습 보니…

머니투데이
  • 이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28 12: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부동산 전문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부동산 전문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사진=신세계그룹 제공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사진=신세계그룹 제공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을 매입했다.

27일(현지시간) 미국 부동산 전문 매체 더트(Dirt)는 정 부회장이 최근 인도네시아 출신 탄광 재벌인 안 시난타 소유 주택을 매입했다고 전했다. 시난타는 2012년 이 주택을 1260만달러(약 147억8000만원)에 매입했다. 한때 이 주택의 가격은 2200만달러(약 258억원)까지 오르기도 했지만, 정 부회장에게는 1920만달러(약 225억2000만원)에 팔렸다.

더트에 따르면 이 주택은 2012년에 지어졌다.

대지는 2000㎡(약 600평), 건평은 약 300평 규모로 6개의 침실과 10개의 욕실을 갖추고 있다. 이밖에 대리석 벽난로가 놓인 거실, 거대한 샹들리에가 걸린 주방, 목재로 장식된 사무실 등이 있고, 영화관, 체육관, 수영장, 사우나, 와인 창고 등은 물론이고 6대의 자동차를 주차할 수 있는 넓은 지하 주차장도 마련돼있다.

더트는 정 부회장을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자의 손자"라고 소개했다. 또 "한국에서 가장 부유한 여성 중 1명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의 아들"이라며 "한국에서 가장 큰 유통 기업인 신세계그룹의 후계자"라고 썼다. "2019년 오스카상을 수상한 영화 '기생충'을 만든 이재현 CJ그룹 회장과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의 사촌"이라고도 덧붙였다.

한편 미국 경제 전문 매체 포브스에 따르면 정 부회장의 자산은 약 17억달러(약 2조원)로 추정된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매입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비벌리힐스의 한 고급 주택/사진=미국 최대 부동산 사이트 리얼터 캡처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냉혹한 현실 봤다"던 이재용…대표이사 전원 교체 '파격 인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