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갓은 중국이 원조" 주장에…서경덕 "무식한 발언, 정신 못 차려"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8,128
  • 2021.12.08 11: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중국 드라마 '일편빙심재옥호' 속 갓을 쓰고 등장한 중국 배우(왼쪽),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 속 배우 주지훈 /사진=드라마 '일편빙심재옥호' 화면 갈무리, 넷플릭스 제공(오른쪽)
중국 드라마 '일편빙심재옥호' 속 갓을 쓰고 등장한 중국 배우(왼쪽),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 속 배우 주지훈 /사진=드라마 '일편빙심재옥호' 화면 갈무리, 넷플릭스 제공(오른쪽)
중국이 자국 드라마 주인공에게 '갓'을 씌우고 자신들 전통문화라고 주장한 것을 두고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아직 정신을 못 차렸다"고 비난했다.

서 교수는 8일 페이스북에 "한국의 전통 모자인 '갓'이 중국에서 유래한 것이라는 어처구니 없는 주장이 또 나와 논란이 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지난 3일(이하 현지시간) 중국 배우 오희택(우시쩌)은 자신의 웨이보에서 "갓은 중국의 것"이라며 사진 한 장을 첨부했다. 해당 사진은 자신이 출연 중인 '일편빙심재옥호'를 보면서 중국 누리꾼이 남긴 댓글을 갈무리한 것이다. 댓글 내용은 "이 모자 한국 전통 모자잖아" "중국드라마에서 이 모자를 보면 꼭 한국 드라마 보는 거 같아" 등이었다.

이에 오희택은 "이 모자는 우리나라(중국)가 기원이고 이후 다른 나라로 전해졌다"며 "우리 전통문화가 오해받는 건 못보겠다"고 했다.

서 교수는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을 통해 '갓'이 유명해지니 우시쩌가 부러웠나 보다"며 "아무리 그래도 우시쩌는 이런 왜곡 발언에 대해 비난을 받아야만 합니다. 왜냐하면 '무식한 발언'이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의 전통 복식인 갓은 조선 시대 성인 남성이 머리에 쓰던 모자로 신분, 계급, 격식, 예의를 상징한다"며 "한복에 이어 이제는 갓까지 중국이 원조라고 주장하고 있고 김치, 삼계탕, 아리랑까지도 다 중국에서 유래했다고 왜곡을 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이런 중국에 대해 최근 BBC 등 세계적인 외신에서 비판기사를 게재했는데도 아직 정신을 못 차리고 있다"며 "무엇보다 중국은 다른 나라 문화를 먼저 존중할 줄 아는 법을 배우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NO 아이파크' 확산…HDC현산, 아파트 브랜드 바꾸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