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30년만에 70만명 넘어왔다"…中옌볜보다 韓에 더 많은 조선족

머니투데이
  • 송지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6,687
  • 2022.01.20 06: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중국 내 조선족 2000년 정점 찍고 급감,
최근 10년새 13만명↓…男 더 많이 줄어,
'한중수교' 후 일자리 찾아 대거 한국으로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불안감이 확산되고 있는 30일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차이나타운을 찾은 시민들 및 중국동포들이 마스크를 쓰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에 국내 거주 중국인 등 중국혐오 정서가 퍼지며 대림동 등 중국인 밀집 지역에서 동포들이 숨죽인 채 애를 태우고 있다. 2020.1.30/뉴스1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불안감이 확산되고 있는 30일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차이나타운을 찾은 시민들 및 중국동포들이 마스크를 쓰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에 국내 거주 중국인 등 중국혐오 정서가 퍼지며 대림동 등 중국인 밀집 지역에서 동포들이 숨죽인 채 애를 태우고 있다. 2020.1.30/뉴스1
중국에 사는 '조선족(한민족 혈통을 가진 중국 국적 주민들)' 인구가 지난 10년간 13만명 가까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한국에 거주하는 조선족은 계속 증가해 중국 옌볜보다도 많은 7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19일 중국 동북신문망·요녕신문 등은 중국 국가통계국이 공개한 '7차 인구주택총조사(센서스)'를 인용해 2020년말 기준 중국 내 조선족 인구가 170만2479명이라고 전했다. 조선족 남성은 83만107명, 여성은 87만2372명으로 여자가 남자보다 4만여명 많았다.

이는 직전 인구조사였던 2010년 당시 183만929명보다 12만8000여명 줄어든 것이다. 10년간 줄어든 조선족 인구는 남자가 8만428명, 여자가 4만8022명이다.

중국 정부가 인구 조사를 시작한 이후 계속 증가하던 조선족 인구는 2000년 최고치에 도달한 뒤 감소세로 전환했다. 1953년(1차 조사) 112만405명, 1964년(2차 조사) 133만9569명, 1982년(3차 조사) 176만5204명, 1990년(4차 조사) 192만597명, 2000년(5차 조사) 192만3842명 등이다.

2010년 180만명대로 줄어든 중국 내 조선족 인구는 2020년 170만명대로 감소했다. 이같은 추세라면 수년 내에 160만명대로 줄어들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중국 옌볜의 조선족 인구가 매년 감소하고 있다. /사진=AFP
중국 옌볜의 조선족 인구가 매년 감소하고 있다. /사진=AFP
중국에서 조선족이 급감한 것은 1992년 '한중 수교' 이후 일자리를 찾아 한국으로 이주한 것이 가장 큰 원인으로 꼽힌다. 실제로 한국에 체류하는 조선족은 매년 증가해 2020년 1월 기준 70만8000명에 달한다. 이는 중국에서 조선족이 가장 많이 모여 사는 옌볜(59만7000명)보다 10만명 이상 많은 것이다.

조선족들은 중국 둥베이 지방의 랴오닝·지린·헤이룽장 등 동북3성에 주로 거주한다. 지린성 옌볜은 조선족이 특히 많아 조선족자치주로 지정돼 있다.

최근 조선족들이 대거 이탈하면서 옌볜 전체 인구에서 조선족이 차지하는 비중도 낮아졌다. 조선족자치주 지정 초기인 1953년 70.5%에 달했던 옌볜 조선족 인구 비중은 최근 30.8%로 급감했다.

이 때문에 조선족자치주 지정이 해제될 가능성이 높다는 해석이 나온다. 1993년 중국 국가민족사무위원회가 발표한 조례에 따르면 소수민족이 전체 인구의 30% 이상인 지역의 경우 '민족향'을 설립할 수 있도록 돼 있는데 지금과 같은 추세라면 조만간 옌볜 내 조선족 비중은 30% 아래로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심장'부터 찾은 尹-바이든…기술동맹 시대 열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