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상장하자 단숨에 32000원 벌었네…케이옥션, 올해 첫 '따상'

머니투데이
  • 강민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33
  • 2022.01.24 09: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특징주

상장하자 단숨에 32000원 벌었네…케이옥션, 올해 첫 '따상'
미술품 경매업체 케이옥션 (22,100원 ▼500 -2.21%)이 올해 첫 '따상'(공모가 대비 2배로 시초가 형성, 상한가 직행)에 성공했다.

24일 9시 32분 현재 케이옥션은 시초가 대비 1만2000원(30.00%) 오른 5만2000원에 거래 중이다. 케이옥션의 시초가는 공모가(2만원)의 두 배인 4만원에 형성됐다.

공모주의 상장 첫날 시초가는 공모가의 90~200%에서 정해지는 점을 고려하면 가장 높은 수준이다.

앞서 케이옥션은 기관투자자 수요예측에서 1638.3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희망밴드(1만7000~2만원) 상단에서 공모가를 확정한 바 있다. 일반 청약 경쟁률도 1408.33대 1에 달해 흥행에 성공했다.

2005년 설립된 케이옥션은 국내 양대 미술품 경매 업체 중 한 곳으로 꼽힌다. 낙찰총액 기준 지난해 케이옥션의 점유율은 42%다.

설립 이듬해 국내 최초 온라인 경매 시스템을 론칭한 데 이어 2015년부터는 미술품 종합 관리 시스템 '케이오피스'를 구축해왔다. 케이오피스는 11만건 이상의 미술품 정보를 표준화해 국내 미술품 데이터베이스 중 가장 방대한 규모를 집적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케이옥션의 지난해 3분기 말까지 누적 매출은 231억원, 영업이익은 105억원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만전자보다 매력적" 외국인 소리없이 줍줍한 韓소부장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