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쌍용건설, 국내 최장수 장충동 '앰배서더 호텔' 리모델링 완공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3.31 09: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장충동 앰배서더 서울 풀만 전경 /사진=쌍용건설
장충동 앰배서더 서울 풀만 전경 /사진=쌍용건설
리모델링 시장을 주도하는 쌍용건설이 서울 장충동 앰배서더 호텔을 약 2년간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특1급(5성급) 고급 호텔인 '앰버서더 서울 풀만 호텔'로 완공했다고 밝혔다. 1955년 금수장 호텔로 문을 연 이 호텔은 현존하는 국내 최장수 민영호텔로, 66년만에 최고급 호텔로 탈바꿈하게 됐다.

리모델링 이후 가장 큰 변화는 인근 남산과 인왕산, 북한산 등을 바라보면 각종 연회를 즐길 수 있는 최상층과 지상 4층 실외 수영장에 유리로 된 지붕을 열고 닫을 수 있는 천장이 설치된 것이다. 계절과 기후 변화에 따라 차별화된 운영이 가능해 서울의 새로운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호텔 외관도 유리와 금속재 패널로 마감한 커튼월룩의 독보적인 스타일로 탈바꿈했다. 기존 피트니스 센터, 사우나, 실내 수영장 등은 고급 호텔에 걸맞게 인테리어를 대폭 교체했다. 호텔 로비에는 가로 821㎝, 세로 257㎝의 대형 디스플레이를 설치하고 미디어아트 거장인 이어남 작가의 '금강의 빛'을 전시했다.

객실은 기존 413실에서 269실로 줄였다. 대신 취사가 가능한 고급 레지던스 49실을 추가 설계했다.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민영호텔이라는 차별성을 강조하기 위해 대부분 객실은 한국 전통 인테리어로 꾸몄다. 실외수영장과 바로 연결되는 풀사이드 객실인 스위트룸은 개별 자쿠지까지 갖추고 있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국내 아파트 리모델링 시공실적 1위 기록만이 아니라 국내외 최고급 건축물 리모델링에서도 탁월한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며 "실적과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동일 발주처로부터 20년이라는 시간을 두고 2번이나 단독 시공을 요청받았다"고 말했다.

쌍용건설은 2001년 이 호텔 외장 리모델링 공사를 담당했고 이후 2020년에도 발주처의 요청으로 호텔 전체 리모델링을 맡았다.

쌍용건설은 1991년 싱가포르의 국보급 호텔인 '래플즈 호텔'을 도면도 없는 상태에서 완벽하게 복원·증축했다. 1999년에는 캐피탈 스퀘어 빌딩 샵하우스 리모델링을 통해 싱가포르 도시개발청으로부터 상을 받았다. 국내에서는 남산 반얀트리 클럽&스파 서울, 서울 힐튼호텔, 소피텔 앰배서더, 청담동 루이비통 메종 서울 등 리모델링을 도맡아 시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콧대 높던 서초도 "1억 네고 가능"…노원엔 4억대 매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