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진호 "박수홍 10억 사망보험금→친형 가족에…형수의 충격 설계"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38,489
  • 2022.04.15 20:4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친형 부부와 법정 공방 중인 방송인 박수홍 앞으로 10억원에 달하는 사망보험금이 가입돼 있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15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에는 '충격 단독!! 형수가 왜? 박수홍 10억 보험금 실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박수홍이 심적 고통을 겪는 이유는 친형 부부와의 갈등, 아내를 둘러싼 비난 때문뿐만이 아니다"라며 "(그는) 자신의 보험과 관련된 일로 심적 고통을 겪었다"고 주장했다.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이진호는 "박수홍이 지난해 형과 법적 다툼에 돌입한 이후 친형 부부 회사와 관련된 실무 자료들을 모두 검토했다"며 "이 과정에서 박수홍은 자신의 명의로 사망보험 8개가 들어져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보험금 수혜자는 메디아붐이라는 회사였다"며 "메디아붐은 박수홍 친형 부부가 지분 100%를 갖고 있고 박수홍 조카들까지 임원으로 등재된 곳"이라고 지적했다.

이진호는 "그러니까 만약 박수홍에게 무슨 일이 생기면 10억 원에 가까운 돈 전부가 친형 부부, 그리고 조카들에게 돌아가도록 설계돼 있었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그는 박수홍이 해당 보험을 들 때 친형 부부를 믿었기 때문에 이 같은 내용을 제대로 알지 못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해당 보험 가입은 전적으로 형수에 의해 진행됐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박수홍은 소송 과정에서 이 내용을 알고 엄청난 충격을 받았다고 한다"며 "단순 돈의 문제가 아니라 인간적 배신감에 한동안 잠을 이루지 못하고 식사도 제대로 하지 못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수홍은 지난해 친형 부부가 횡령을 저질렀다며 116억 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그러던 중 같은 해 7월 23세 연하의 아내와 혼인 신고를 마쳤다. 최근 그는 자원봉사단체 '국경없는수의사회'에서 봉사활동을 하는 근황이 포착됐다.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바이든의 2박3일…반도체로 시작해 전투기로 끝났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