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안타기계' 김현수, LG 선수 4번째 2000안타 코앞 다가왔다

스타뉴스
  • 양정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5.21 11: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현수. /사진=OSEN
김현수. /사진=OSEN
'안타기계' 김현수(34·LG)가 타자 레전드의 상징인 2000안타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김현수는 20일 현재 통산 1993안타를 기록, 개인 통산 2000안타 달성에 7개를 남겨두고 있다.

역대 KBO 리그에서 2000안타를 달성한 선수는 2007시즌 양준혁(전 삼성)부터 올 시즌 이용규(키움)까지 총 15명이 있었다. 김현수가 기록을 달성할 경우 통산 16번째이자, LG 선수로는 이병규, 박용택, 정성훈에 이어 4번째로 2000안타 고지를 점령하게 된다.

2006년 두산에서 데뷔한 김현수는 이듬해인 2007년 4월 8일 대구 삼성전에서 개인 첫 안타를 기록했다. 이후 꾸준히 안타를 적립, 2014년 4월 29일 잠실 넥센 전에서 1000안타를 기록한 후 2000안타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

김현수의 개인 최다 안타는 2020시즌 기록한 181개며, 2008시즌과 2009시즌에는 각각 168, 172안타로 2시즌 연속 안타 부문 타이틀을 차지하기도 했다.

또한, 김현수는 데뷔 3년차였던 2008시즌부터 2021시즌까지(2016, 2017 해외진출) 12시즌 동안 세 자릿수 안타를 기록했다. 2000안타와 더불어 김현수는 올해도 13시즌 연속 세 자릿수 안타에 도전하고 있다.

한편 KBO는 김현수가 2000안타를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美 오른 날, 왜 우리만 떨어져?"…韓증시 더 빠진 이유 있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