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송지효 '속옷 색'까지 아는 김종국…지석진 "너네 같이 살지?"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597
  • 2022.05.23 10: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SBS '런닝맨'
/사진=SBS '런닝맨'
가수 김종국이 배우 송지효의 속옷 색깔을 맞춰 '연인이 아니냐'는 의심을 받고 있다.

22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송지효에 대한 TMI(Too Much Information) 퀴즈가 진행됐다.

송지효는 이날 출연진에 자신의 속옷 색깔을 물었다. 이에 다른 출연진은 "흰색"이라고 외쳤지만, 김종국만 혼자 "아니야. 블랙이야"라고 말했다.

정답이 블랙으로 밝혀지자, 유재석은 김종국을 향해 의심을 드러냈다. 그는 "속옷 색이 검정색인 것을 어떻게 알았냐"고 물었고, 김종국은 "보통 흰색 아니면 검은색을 입지 않냐"며 당황해했다.

하하는 "어제 송지효 집에 같이 있던 멤버는 누구냐"고 놀리기도 했다.

/사진=SBS '런닝맨'
/사진=SBS '런닝맨'

김종국은 이외에도 송지효의 반려견 몸무게까지 맞췄다. 이에 지석진은 "너희 낯 뜨겁지 않냐. 짜고 치는 고스톱이다. 같이 사는 것 같다"고 의심했다. 하하 역시 "같이 산책하고 동물 병원 가지 않는 이상 모르는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김종국은 "난 딱 사이즈 보면 몸무게 안다"며 선을 그었다.

김종국과 송지효는 최근 '런닝맨'에서 러브라인을 형성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에 대해 송지효는 MBC 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 "(김종국) 오빠와 러브라인을 초반에는 너무 싫어했다. 그런데 한 번 자연스럽게 반응했더니 너무 재밌더라. 지금은 더 해달라고 즐기는 중"이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물타고 물타다 "더는 못 버텨"…주식계좌 돈 빼 떠난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