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권모술수' 주종혁 "이상형, 하윤경보다 주현영…'사랑한다' 보내"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5,344
  • 2022.08.19 14: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SBS 파워FM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파워FM 방송화면 캡처
배우 주종혁이 이상형으로 주현영을 꼽았다.

19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는 ENA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의 주종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주종혁은 라디오 첫 출연임을 밝히며 "떨리는 것보다 아무렇지 않은 게 더 걱정이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박하선은 "아무렇지 않은 게 더 긴장한 것"이라며 "(앞서) 주현영씨가 (게스트로) 오셔서 (주종혁) 본체가 너무 좋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주현영은 지난달 20일 '씨네타운'에 출연해 '우영우' 속 이준호(강태오 분)와 권민우(주종혁 분) 중 이상형이 누구냐는 물음에 권민우라고 답한 바 있다.

당시 그는 "귀여운 사람을 좋아한다"며 "(이)준호는 센, 인기남의 느낌이 있다. 저는 그런 느낌보다 귀엽고 인간미 있는 사람이 멋있다"고 밝혔다.

이에 주종혁 또한 '우영우' 속 최수연(하윤경 분)과 동그라미(주현영 분) 중 주현영을 이상형으로 꼽으며 주현영의 선택에 화답했다. 그는 "(먼저 출연한 주현영이) 저를 뽑아줬다. 그때 제가 '고맙다 사랑한다'고 몇 번을 (문자를) 보냈다"고 고백했다.

그런가 하면 주종혁은 '우영우' 마지막 회 단체 관람 후 눈물이 났다고. 그는 "다들 너무 친한 친구들이라 그동안 재밌게 장난도 치면서 촬영했는데, 이제 못 볼 생각하니 기분이 이상했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편,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우영우'(박은빈 분)가 진정한 변호사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주종혁은 극 중 우영우를 시기·질투하는 권민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권민우가 갖은 술수를 부리는 모습에 시청자들은 '권모술수', '권고사직' 등의 별명을 붙여주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밑 빠진 韓증시 또 '최저점'…"코스피 1920까지 밀릴 수 있어"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