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유니유니 '쌔비(Savvy)', 화장실 몰카 사각지대 범죄 예방 앞장선다

머니투데이
  • 홍보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25 18:13
  • 글자크기조절
지난 7월 4일, 한 대학 캠퍼스 내 여자화장실에 몰래 숨어 들어가 불법 촬영을 한 남자 의대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YTN 보도에 따르면 지난 7월 5일,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세브란스병원 부근 의학 도서관에서 여자 화장실 칸 안에 들어가 불법촬영을 한 연세대 의대생 21세 남성 A씨를 성폭력 처벌법상 불법촬영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 7월 7일 서울서부지법 김유미 영장전담판사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카메라 등 이용촬영·반포)를 받는 연세대 의과대학 재학생 A씨의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사진제공=(주)유니유니
사진제공=(주)유니유니

이처럼 화장실 등 개인정보보호 문제로 인해 감시 카메라 촬영이 제한된 사각지대를 중심으로 신체부위를 몰래 촬영하거나 불법 촬영기기를 설치하는 '몰카'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016년부터 2019년까지 2만 3,337여 건의 몰카 범죄가 발생했으며, 연간 5,000여 건 이상 범죄가 발생되고 있으나 경찰력 운영 만으로는 가파르게 증가하는 범죄를 예방하기에는 역부족이라는 지적이 높다.

이를 보완하기 위한 민간 중심의 자구책으로 비상벨 설치, 인력 중심의 주기적 관찰 등을 통한 불법 기기 적발 등을 운영하고 있으나 이 또한 사후 수습에 초점을 맞춘 한계로 인해 사전 범죄 가능성을 원천 예방 및 차단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다. 비상벨 설치의 경우 위험 인지 후 벨을 누르도록 사용자에게 유도하는 방식으로 이용자에게 불안 상태를 유지하도록 하며, 카메라 탐지는 카메라가 설치된 이후에 적발하는 방식으로 이미 실효성에 대한 한계로 최초 도입지였던 서울시 사업은 중단된 지 오래이다.

이러한 불법촬영 행위 예방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AIoT 기술을 접목해 실시간 불법행위를 감지하는 기술을 활용한 쌔비(Savvy)가 주목을 받고 있다. (주)유니유니 한수연 대표에 따르면 인공지능 기반 딥러닝 분석 기술을 바탕으로 한 안심스마트화장실 서비스 쌔비(Savvy)는 화장실 내 범죄 예방을 최우선 목표로 24시간 실시간으로 범죄행위를 감지해 조치한다. 유니유니 측은 불법 촬영은 물론 화장실 내 낙상 감지 등 사각지대에 놓인 화장실의 안전문제를 자동 감지하고 자동 경고 및 신고가 가능한 인공지능 기술과 단말기, 그리고 온라인을 연계한 서비스 쌔비(Savvy)를 세계 최초로 동시 출시했다.

업체 측에 따르면 쌔비(Savvy)는 모델 정확도가 99%에 이르는 비식별 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을 활용해 화장실 같은 개인정보 침해 이슈로 인한 감시 카메라 사각지대에 실시간 자동 감지를 통한 사건, 사고의 예방 및 발생 시 신속한 조치가 가능하다. 또한 기존의 노동집약적 화장실 관리의 한계점을 해결하기 위해 데이터를 활용한 효율적 인력 배치가 가능해 은평구청 등 공공 및 산하 기관 8개, 공공·민간 기관 화장실 27개소에 운영하며 화장실 안전을 책임지고 있다.

한 대표는 "급증하는 불법 촬영 관련 기사들을 접하고 직접 피해자를 접하게 되면서 해결책을 모색하고자 시중에 있는 대부분의 센서에 대한 테스트, 관련 논문들을 찾고 구현하며 지속적인 연구 개발 과정을 거쳤고, 범죄 패턴 확보를 위해 불법 촬영 범죄자들이 운영하는 온라인 카페에 가입해 정보를 얻기도 했다"라며 "오프라인 판매처에 방문 조사 등을 진행해오다가, 공공연하게 불법 촬영 범죄 수법이나 적발 이후 형량을 줄이는 방법까지 공유하고 있는 실상에 큰 충격을 느끼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유니유니는 사회적 약자의 가치 보호 강화에 따른 사회적 이윤 동반 창출로, 성장하는 사회적 가치 중심형 비즈니스 성장 모델을 기반으로 한 혁신적 기업이 되기를 꿈꾸고 있다. 이를 위해 사회적 약자의 범위를 더욱 세분화해 화장실을 비롯한 약자 계층별 주요 이용 공간 범위를 확장하고 보다 촘촘하고 정밀화된 공간 결합 기술로 범죄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한 대표는 "쌔비의 예방 서비스를 통해 불법 촬영 범죄가 발생할 수밖에 없는 구조를 개선하고, 2차 범죄 피해 등을 원천 차단하는 사전 예방 체계로의 전환 계기를 마련해 사회적 공동체의 안전망 강화를 이루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도 반값" 11억→5.5억 쇼크…남가좌동에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