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알테오젠, 주당 0.2주 무증 결정…"불법 공매도 적극 대응"

머니투데이
  • 정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11 10:16
  • 글자크기조절

11일 무상증자 결정 공시…"공매도로 인한 주주 피해 줄이기 위한 결정"
불법 공매도 정확 포착, 법무법인 선임 통한 금감원 진정서 제출 병행

알테오젠 본사 전경. /사진=알테오젠
알테오젠 본사 전경. /사진=알테오젠
알테오젠 (35,600원 ▲700 +2.01%)은 1주당 0.2주를 배정하는 20% 무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신규 배정 기준일은 오는 26일이며, 상장 예정일은 다음달 14일이다.

알테오젠은 이번 무상증자가 공매도로 인한 주주들의 피해가 커진데 따른 대응책이라고 설명했다. 회사 펀더멘탈에 대한 의구심을 키우는 루머가 시장을 중심으로 퍼지면서, 주가 하락을 인위적으로 의도했다는 판단이다.

실제로 지난 8월 8만원에 달했던 알테오젠의 주가는 최근 4만원 이하로 떨어지며 52주 신저가를 갈아치웠다. 회사는 지난 4일과 6일 불법 공매도의 정황이 보여 고려하던 다양한 대응책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이번 무상증자 외 지난 10일 제출한 금융감독원 진정서 등을 통해 규제기관 및 사정기관의 협력을 받아 단호한 대처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또 주주들에게 현재 상황을 설명하기 위한 기업설명회도 오는 21일 개최할 예정이다.

박순재 알테오젠 대표는 "공매도로 인한 주가하락에 큰 피해와 고통을 받은 주주 여러분들께 송구한 마음이 크다.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 회사의 대응책을 미리 말씀드리지 못한 점을 사과드린다"며 "알테오젠이 가진 펀더멘탈에는 문제가 없으며, 이에 대한 신뢰를 뒤흔들어 사익을 추구하는 이들에게 단호한 대응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알테오젠은 항체치료제 정맥주사 제형을 피하주사 제형으로 변환하는 히알루로니다제 플랫폼 'ALT-B4'를 비롯해 지속형 성장호르몬 바이오베터 'ALT-P1', 아일리아 바이오시밀러 'ALT-L9' 등을 핵심 파이프라인으로 보유하고 있다. 특히, ALT-B4는 지난 2019년을 시작으로 글로벌 제약사와 연달아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가장 규모가 큰 2020년 계약 건은 고객사와 임상 3상을 앞두고 CTD(국제기술공통문서)를 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협력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도 반값" 11억→5.5억 쇼크…남가좌동에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