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못난이의 반격' 카카오뱅크 17% 급등...공매도세력 "앗 뜨거"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951
  • 2022.11.02 16:16
  • 글자크기조절

내일의전략

'못난이의 반격' 카카오뱅크 17% 급등...공매도세력 "앗 뜨거"
못난이의 반격이 시작됐다. 카카오뱅크의 호실적 발표와 함께 카카오 그룹주 3인방(카카오, 카카오뱅크, 카카오페이)가 일제히 급등했다.

주가 급락기에 카카오그룹주 공매도를 때린 투자자들은 발등에 불이 붙었다. 가파른 반등에 숏 커버(공매도 포지션을 청산하기 위한 주식 재매수)가 유입되며 주가가 대폭 상승했다.

때마침 외국계 증권사 골드만삭스가 카카오페이 (59,600원 ▲600 +1.02%) '매수(BUY)' 보고서를 냈다. 목표주가를 본 투자자들은 눈을 의심했다. 목표가 12만4000원. 3만원대인 카카오페이가 4배 가까이 상승 여력이 있다는 파격적 분석이었다.

2일 코스피 지수는 1.65포인트(0.07%) 오른 2336.87에 마감했다. 미국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 정례회의 결과를 하루 앞두고 상승·하락 반전을 반복하며 심한 눈치보기 장세를 이어갔다. 미국 금리인상 결과는 한국시간으로 3일 새벽 3시20분경 발표된다.

11월 미국 FOMC에서 0.75% 금리인상이 유력한 가운데 외국인의 대규모 순매수가 나타났다. 이날 외국인은 4956억원 순매수를 기록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1826억원, 3383억원 매도 우위였다.

올 들어 주가가 70% 넘게 폭락한 카카오그룹주 3인방이 일제히 비상했다. 특히 카카오뱅크 (25,000원 ▲500 +2.04%)가 급등했다. 코스피 시장에서 카카오뱅크는 전일대비 2950원(17.05%) 상승한 2만250원에 마감했다.

카카오페이도 3300원(9.24%) 오른 3만9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카카오 (62,700원 ▲1,800 +2.96%)도 3.16% 뛰었다. 3분기 실적이 부진했던 카카오게임즈 (42,350원 ▲1,350 +3.29%)만 코스닥 시장에서 0.25% 하락한 3만9500원에 마감했다.

카카오뱅크는 3분기 분기 사상 최대 이익을 기록하며 급등했다. 이날 카카오뱅크는 올해 3분기 실적이 영업수익 4118억원, 영업이익 1046억원, 순이익 787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수익이 전년비 48.5% 늘었고 영업이익이 전년비 46.9%, 순이익은 51.3% 증가했다. 금리 상승기 순이자마진(NIM)이 확대되며 이자수익이 대폭 늘어난 덕분이다.

골드만삭스의 매수 보고서 덕분에 카카오페이도 동반 급등했다. 올 들어 주가가 70% 넘게 폭락한 두 종목이 일제히 급등하자 일부 공매도 숏커버로 추정되는 자금이 대량 유입되며 주가 상승폭이 크게 확대됐다.

이미지=임종철 디자인 기자
이미지=임종철 디자인 기자
카카오그룹주와 더불어 올해 낙폭이 컸던 게임주도 줄줄이 반등했다. 위메이드 (49,050원 ▼1,050 -2.10%)가 마이크로소프트 자금 유치에 성공하면서 무기력하던 게임주 투심을 반전시켰다.

이날 위메이드는 총 660억원(약 4600만 달러) 규모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공시했다. 신한자산운용에 300억원, 마이크로소프트(MS)에 210억원, 키움증권을 대상으로 150억원의 무기명식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를 발행하기로 했다.

이 소식에 코스닥 시장에서 위메이드는 전일대비 21.48% 급등했다. 펄어비스 (44,950원 ▲2,200 +5.15%)도 7.45% 강세였다. 코스피 시장에서 크래프톤 (177,200원 ▲8,000 +4.73%)도 8.99% 급등했다. 넷마블 (65,000원 ▲2,600 +4.17%)엔씨소프트 (388,500원 ▲9,000 +2.37%)도 각각 4.62%, 3.89% 상승 마감했다.

FOMC를 앞두고 안도 랠리가 이어지는 가운데 시장은 변동성 큰 흐름이 이어졌다. 전일 상한가를 기록하며 폭등한 한전기술 (71,800원 ▼2,500 -3.36%)이 이날 9.77% 급락하며 원전주가 줄줄이 하락했다. 시장의 굳건한 주도주 지위를 누리던 이차전지 업종도 이날 조정폭이 컸다. 삼성SDI (732,000원 ▲15,000 +2.09%)가 4.61% 내렸고 포스코케미칼도 2.94% 하락했다. 에코프로비엠과 엘앤에프도 5%대 낙폭을 기록했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11월 FOMC에서 투자자들은 향후 긴축속도 조절과 관련된 연준(연방준비제도, Fed)의 메시지에 집중할 것"이라며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의 기자회견을 통해 이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며 연준의 잠재적인 긴축 속도 완화에 대한 자신감과 연준이 제시할 조건부 내용을 살펴야 한다"고 언급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입 트인지 110일여만에 그림 뚝딱… AI전쟁, 판 뒤집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