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이탈리아서 농기계용 엔진 8000여대 수주

머니투데이
  • 최민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15 10:16
  • 글자크기조절
현대두산인프라코어와 이태리 Goldoni Keestrack사 관계자들이 엔진공급합의서 체결 후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 오른쪽부터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엔진 영업 담당 임형택 상무, Keestrack사 CEO 피터 호겐도른(Peter Hoogendoorn)
현대두산인프라코어와 이태리 Goldoni Keestrack사 관계자들이 엔진공급합의서 체결 후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 오른쪽부터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엔진 영업 담당 임형택 상무, Keestrack사 CEO 피터 호겐도른(Peter Hoogendoorn)
현대두산인프라코어 (11,360원 ▲140 +1.25%)가 이탈리아 농기계 제조사 골도니 키스트랙(이하 골도니)으로부터 엔진 8000여대를 수주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이달 9일부터~13일까지 5일간 이탈리아 볼로냐에서 개최된 유럽 3대 농기계 전시회인 '2022 에이마'(EIMA international 2022)에서 이탈리아 골도니와 8000대 규모의 엔진공급합의서에 서명했다고 15일 밝혔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내년 상반기부터 5년간 골도니에서 생산되는 트랙터 등 유럽 내 농기계 장비에 탑재될 소형 디젤 G2 엔진을 순차적으로 공급한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G2엔진은 현재 가장 높은 단계의 배기 규제인 유럽 스테이지5(Stage V)를 충족하는 친환경 고효율 엔진으로 자사 특허기술인 ULFC(연료의 연소를 최적화하는 기술)를 적용했다. 기존 모델보다 출력은 높이고 연료와 엔진오일 소모량을 동급 최저 수준으로 낮춘 모델이다. 또한 공간을 적게 차지하는 디자인으로 설치 공간에 크게 구애받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임형택 현대두산인프라코어 엔진 영업 담당 상무는 "이번 계약은 유럽 농기계 시장에서 G2엔진의 경쟁력을 확인한 사례"라며 "엔진 라인업 다변화와 친환경 배터리팩 경쟁력 강화에 힘써 유럽 수출 지역을 점차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골도니의 모회사인 벨기에 키스트랙(Keestrack)그룹과도 디젤 및 하이브리드 엔진, 전동 트랙터용 배터리팩 공급을 위한 논의를 진행할 예정으로, 추가 엔진 공급 계약을 기대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