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오롱인더, 김천에 '상생허브' 완공···지역사회와 동행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13 09:02
  • 글자크기조절
코오롱인더스트리 김천1공장 내 상생형 복합시설인 '상생허브' 전경/사진=코오롱인더스트리
코오롱인더스트리 김천1공장 내 상생형 복합시설인 '상생허브' 전경/사진=코오롱인더스트리
코오롱인더스트리가 지역사회 상생 지원사업에 나선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13일 김천산업단지 내 김천1공장 부지에 약 100억원을 들여 임직원과 지역민 모두를 위한 상생형 복합시설인 '상생허브'를 완공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완공된 상생허브 복합시설은 총 4000㎡ 면적에 3층 규모로 카페와 피트니스센터, 풋살장 등의 스포츠시설과 친환경 에너지 체험전시관인 '에코 롱롱 큐브'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이다.

특히 에코 롱롱 큐브는 어린이들이 청정 에너지 시설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코오롱그룹만의 독특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시설이다.

서울 마곡동 본사인 코오롱 원앤온리타워에 위치한 에코 롱롱 큐브 다음으로 지방 사업장에 자리한 건 김천이 처음이다. 상생허브 내 에코 롱롱 큐브는 초등학교 고학년생과 중학생을 대상으로 하며 홈페이지를 통해 단체 교육 신청을 받는다.

또 코오롱인더스트리 측은 "상생허브를 이용하는 지역민과 임직원들을 위한 주차장 공간에는 태양광 패널을 설치해 탄소중립을 위한 코오롱의 노력을 실천해 나갈 예정"이라며 "상생허브 소비 전력의 약 10%를 자체 생산할 수 있어 탄소배출 저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에 열리는 상생허브 오픈식에는 코오롱인더스트리 김영범 사장을 비롯해 김충섭 김천시장과 코오롱플라스틱, 코오롱바스프이노폼 등 계열사 임직원 80여명이 참석한다.

코오롱인더스트리 관계자는 "'상생허브의 완공으로 지역 상생과 친환경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면서 지역 사회 협력 모델을 제시했다"며 "'함께의 가치를 추구하는 상생허브가 명실공히 김천산업단지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FTX 꼴 날라" 바이낸스 투자자 불안…일주일새 2.7조 이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