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배당 늘려라" "자산 팔아라"…이름값 하는 행동주의펀드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11 05:40
  • 글자크기조절
"배당 늘려라" "자산 팔아라"…이름값 하는 행동주의펀드
행동주의 펀드들이 적극 행동에 나서고 있다. 배당 확대, 자산 매각 등을 요구하는 주주공개서한을 보내는 한편 주주총회 표대결도 예고한다. 소액주주들의 입김이 세지면서 행동주의 펀드들의 활동도 활발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안다자산운용은 전날 KT&G를 상대로 한 주주명부 열람 및 등사 가처분 신청을 법원에 제기했다. 안다자산운용은 지난해부터 KT&G 이사회를 상대로 주주행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 10월31일 KT&G에 △한국인삼공사(KGC) 인적분할상장 및 한국인삼공사 리브랜딩 △사외이사 추가 증원 및 글로벌 마케팅 전문가 영입 △배당증대 △자사주 소각 등의 방안을 담은 주주서한을 발송했다.

안다자산운용은 "KT&G의 주주명부를 확보하고 일반 주주로부터 주주권을 위임받아 이번 정기주주총회에서 주주제안 사항을 상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T&G의 매출이 2008년 말 3조2000억원에서 지난해 말 5조7000억원으로 성장했고 1조원 이상 영업이익도 꾸준하지만 주가는 2008년 수준에 머물고 있다는 지적이다. 싱가포르 플래쉬라이트 캐피탈 파트너스(FCP)도 지난해 10월 KT&G에 KGC를 인적분할한 후 분리 상장해달라는 내용의 주주제안을 했다.

지난해 에스엠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주주행동에 나섰던 얼라인파트너스자산운용은 이번엔 국내 은행지주들을 저격했다. 얼라인파트너스는 전날 간담회를 열고 국내 은행주들이 주주환원율을 50%까지 올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창환 얼라인파트너스 대표는 "우리나라 은행들의 자본적정성, 자산건전성은 해외은행에 뒤지지 않지만 밸류에이션이 낮은 것은 주주환원율이 낮기 때문"이라며 "해외은행의 평균 주주환원율은 64%이지만 국내 은행은 24%에 불과하다"고 강조했다.

얼라인파트너스는 은행지주들에 다음달 9일까지 자본배치정책과 중기주주환원정책을 이사회에서 결의하고 공정공시로 발표할 것을 요구했다. 이를 공시하지 않을 경우 주주환원 관련 안건을 주총 안건으로 상정하고 표결을 진행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른바 '강성부 펀드'는 지난해 말부터 오스템임플란트 지분을 사들이면서 2대 주주 턱밑까지 쫓아왔다. 강성부 펀드의 오스템임플란트 지분율은 6.57%다. 강성부 펀드는 에프리컷홀딩스를 통해 지난해 12월20일부터 이달 4일까지 6차례에 걸쳐 주식을 매수했다. 지분 보유 목적은 '경영권 영향'이다. 강성부 펀드 측은 "회사의 업무 집행 관련 사항이 발생할 경우 관계 법령 등에서 허용하는 범위 및 방법에 따라 회사의 경영목적에 부합하도록 관련 행위들을 고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준섭 KB증권 연구원은 "행동주의 펀드가 활성화되는 이유는 '공정'과 소액주주의 권리에 주목하는 환경에 있다"며 "지난해 일부 행동주의 펀드들이 만든 실질적 변화가 활동을 더욱 활발하게 만들었다"고 분석했다. 지난해 얼라인파트너스는 에스엠 지분 1%가량을 매수한 다음 에스엠이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의 개인회사인 라이크기획과 불공정 용역계약을 맺고 있다고 지적했다. 결국 에스엠은 지난해 10월 라이크기획과의 프로듀싱 계약 조기종료를 공시했다.

트러스톤자산운용도 흥국생명에 대한 태광산업의 4000억원 유상증자 지원을 무산시키면서 주주 가치를 보호하는 데 성공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김 연구원은 "행동주의 펀드의 캠페인 증가는 투자 대상 기업의 주가 상승과 한국증시 재평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주주환원 정책을 개선하는 데 기여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하루만에 80% 수익" 공모주 강세…상장 앞둔 대어 뭐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