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하이브, 성공적 IP 다각화…목표주가 24%↑-메리츠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0 07:43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뷔(왼쪽부터)와 슈가, 진, RM, 정국, 지민, 제이홉이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아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팬들에게 따뜻한 인사를 전하고 있다. (빅히트 제공) 2022.9.10/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권현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뷔(왼쪽부터)와 슈가, 진, RM, 정국, 지민, 제이홉이 민족의 대명절 추석을 맞아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팬들에게 따뜻한 인사를 전하고 있다. (빅히트 제공) 2022.9.10/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메리츠증권은 20일 하이브 (271,000원 ▲6,000 +2.26%)에 대해 성공적인 IP(지식재산권) 다각화로 호실적이 예상된다며 투자의견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기존 17만원에서 21만원으로 23.5% 상향했다.

정지수 연구원은 "하이브의 지난해 4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5.2% 감소한 4342억원, 영업이익은 31.1% 줄어든 509억원으로 시장 컨센서스인 영업이익 537억원을 하회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방탄소년단(BTS) 진과 RM의 솔로, 세븐틴, 르세라핌 앨범 발매로 앨범 매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38.3%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나 엔하이픈,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의 콘서트 모객 규모가 작았고 10월 방탄소년단 부산 무료 콘서트 개최 등으로 공연 수익성이 대체로 부진했다"고 설명했다.

정 연구원은 "올해 1분기 중 1월에는 TXT, 3월 세븐틴 유닛 앨범 등 총 3~4개 앨범 실적이 반영되고 2분기에는 엔하이픈과 TXT 월드투어 실적이 인식될 전망"이라며 "위버스는 2분기부터 구독 모델을 도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올해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8.2% 증가한 8144억원, 영업이익은 4.0% 줄어든 2273억원이 될 것이란 추정이다.

그는 "뉴진스의 'Ditto'가 최근 빌보드 톱100 차트에 진입해 4세대 K팝 아티스트 중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올해는 BTS의 공백에도 기존 IP에 신규 IP 3팀이 추가될 예정"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후·설화수'가 안 보이네…중국인 쓸어담는 화장품 달라졌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