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음주운전에 母 잃은 금쪽이, 연극 치료하다 "엄마 잘 가요" 오열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27 22:32
  • 글자크기조절
/사진=채널A 예능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
/사진=채널A 예능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
음주운전 사고로 어머니를 잃고 약 9개월 동안 은둔 생활을 한 금쪽이가 세상으로 나오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27일 채널A 예능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에서는 은둔 생활 중인 중학교 2학년 금쪽이의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스튜디오를 찾은 금쪽이 아버지는 "(금쪽이가) 방송 출연 이후 딱 하루 등교에 나서 유급을 면했다"며 "정말 기뻤다. 하지만 곧 다시 방에서 잘 나오지 않고 있다"고 토로했다.

이어 아버지가 제보한 영상이 스튜디오에서 공개됐다. 영상 속에서 금쪽이는 솔루션을 거부하며 "할 수 있다는 희망 고문하지 말라", "저는 평범한 사람이 되는 건 글렀다", "(강요하면) 집을 나가든지 할 것" 등 극단적인 말을 해 충격을 안겼다.

이후 금쪽이가 연극 치료에 나서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연극에 흥미를 보이지 않던 금쪽이는 극 중 엄마와 아들이 갈등을 빚는 장면이 연출되자 몰입하기 시작했다.

/사진=채널A 예능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
/사진=채널A 예능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

연극을 보던 금쪽이는 어머니가 생각난 듯 결국 눈물을 보였다. 치료사가 "엄마한테 하고 싶은 말 없냐"고 묻자, 금쪽이는 "제가 잘못했던 것들 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금쪽이는 "저도 앞으로 열심히 할 테니까 (하늘에서) 지켜봐 달라"며 "엄마 잘 가요"라고 덧붙였다.

이후 금쪽이는 한층 밝아진 모습으로 가족들과 함께 식사하거나 동생과 놀아줬다. 그러나 다음날이 되자 금쪽이는 또다시 무기력한 모습을 보이며 다시 은둔 생활을 했다.

오은영 박사는 "금쪽이가 환기 효과로 에너지를 얻었는데 그 에너지를 다 쓰고 방전이 된 상태"라며 "앞으로 이런 과정을 반복하게 될 거다. 겪어야 할 과정"이라고 분석했다. 또 "여전히 금쪽이는 (엄마의 죽음으로) 우울한 상태다. 하루아침에 좋아질 순 없다"며 "우울증의 종류는 외인성, 내인성이 있다. 금쪽이는 외부 요인으로 생긴 외인성 우울증"이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양적완화냐 아니냐" 엇갈린 시선… "과도한 기대 금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