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내가 죽였다"…어머니 살해하고 112 전화 걸어 자수한 40대

머니투데이
  • 남형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5 08:12
  • 글자크기조절

전북 익산경찰서, 존속 살해 혐의로 A씨 붙잡아 조사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어머니를 살해한 뒤 경찰에 자수한 4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존속살해 혐의로 40대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후 7시 30분쯤 전북 익산시 모현동 한 아파트에서 흉기로 어머니 B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을 저지른 뒤 112에 신고해 "내가 어머니를 죽였다"고 자수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붙잡아 유치장에 입감했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관계와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며 "아직 수사 중이라 자세한 내용은 말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고가 행진 삼전·하이닉스…"반도체 질주는 계속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