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인간이 미안해"…죽은 고래 뱃속 그물·비닐 '쓰레기더미' 한 가득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6 09:01
  • 글자크기조절
하와이 해안에서 발견된 죽은 고래 배 속에서 그물과 비닐봉지 등 해양 쓰레기가 발견됐다. /사진=AP통신
하와이 해안에서 발견된 죽은 고래 배 속에서 그물과 비닐봉지 등 해양 쓰레기가 발견됐다. /사진=AP통신
하와이 해안에서 발견된 죽은 고래 배 속에서 그물, 비닐봉지 등 해양 쓰레기가 발견됐다.

지난 3일(현지시간) AP통신, CBS뉴스 등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하와이 카우아이섬 앞바다 암초에서 발견된 길이 17m·무게 약 54톤의 향유고래 사체 뱃속에서 해양 쓰레기가 무더기로 나왔다. 과학 전문가들은 이 고래가 해양 쓰레기를 먹은 탓에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사체 부검을 진행한 하와이 대학 연구팀은 고래 사체 뱃속에서 통발 6개, 어망 7개, 비닐봉지 2장 등을 비롯해 낚싯줄, 그물망 등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고래 위에서는 오징어 부리와 물고기 뼈 등도 발견됐다. 사체 내 다른 장기에서는 별다른 이상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크리스티 웨스트 연구팀 책임자는 "고래 크기가 너무 커 위의 모든 잔해물을 조사할 수 없었다"며 "해양 쓰레기를 섭취한 것이 죽음의 원인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연구팀은 질병 가능성과 기타 추적 검사를 위해 사체 샘플을 수집한 상태다. 향유고래는 보통 수천㎞를 이동하며 살아가기 때문에 사체에서 발견된 잔해가 어느 지점에 있었던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과학자들은 매년 3500만톤이 넘는 플라스틱이 지구에 버려지고 있으며, 이 중 4분의1가량이 해양에서 발생한다고 지적했다. 플라스틱 섭취 외에도 대형 고래들은 낚싯줄 등에 얽히면서 외상을 입는 경우가 많다.

한편, 멸종위기종인 향유고래가 해양 오염으로 죽는 일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8년 인도네시아 카포타섬 인근 와카토비 국립공원에서 발견된 9.5m 길이의 향유고래 배 속에서도 약 6㎏의 플라스틱 쓰레기가 발견된 바 있다. 당시 영국 BBC 등 보도에 따르면 고래 배 안에는 플라스틱 컵 115개, 플라스틱병 4개, 비닐봉지 25장, 슬리퍼 2개, 로프, 가방 등 쓰레기가 들어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애플 때문에 중국 간 삼성의 진퇴양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