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화재로 6세 숨졌던 장흥 공장, 3개월 만에 또 불…13억 재산 피해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1 23:46
  • 글자크기조절
21일 낮 12시34분쯤 전남 장흥군 장흥읍 해당리에 위치한 식품제조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뉴스1
21일 낮 12시34분쯤 전남 장흥군 장흥읍 해당리에 위치한 식품제조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해 부모가 김장하러 간 사이 난 화재로 잠자던 6세 여아가 숨졌던 전남 장흥 한 식품 가공 공장에서 또 화재가 발생했다.

21일 뉴스1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34분쯤 전남 장흥군 장흥읍 해당리의 한 식품제조가공업체에서 불이 나 공장 1개 동을 태워 소방 추산 13억7698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소방대원 등 120명과 장비 25대를 투입, 4시간2분만인 오후 4시36분 화재를 진압했다. 공장 대표와 직원 등 4명이 대피해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공장 내부 튀김 조리실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계획이다.

해당 공장은 3개월 전인 지난해 12월에도 화재가 발생해 2층 숙소에서 잠을 자던 공장 대표의 6살 막내딸 A양(6)이 숨진 바 있다. 당시 A양은 부모가 김장을 하기 위해 시골집에 가고 다른 형제들도 외출한 사이 혼자 잠을 자던 중 냉장고에서 불이 나 변을 당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친구야, 이젠 계정공유 못해"…넷플릭스, 가입자 대박 터졌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