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16만원 웃돌던 SM, 공개매수 끝나자 10만원선 '붕괴'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7 10:01
  • 글자크기조절
지난 12일 서울 성동구 SM 본사의 모습. /사진=뉴스1
지난 12일 서울 성동구 SM 본사의 모습. /사진=뉴스1
SM엔터테인먼트(에스엠 (113,300원 ▲3,900 +3.56%))에 대한 공개매수 청약이 마감되자 주가가 10만원 밑으로 떨어졌다. 에스엠의 자회사와 계열사 주가도 일제히 약세다.

27일 오전 9시49분 기준으로 에스엠은 전 거래일 대비 9400원(8.77%) 내린 9만7800원에 거래 중이다. 에스엠의 주가가 10만원 밑으로 떨어진 것은 지난달 9일 이후로 처음이다.

자회사와 계열사의 주가도 나란히 파란불을 켰다. 에스엠의 팬덤 플랫폼 자회사 디어유 (37,800원 ▼2,200 -5.50%)는 전 거래일 대비 2200원(4.88%) 내린 4만2850원에 거래 중이다. 콘텐츠 제작 및 매니지먼트 기업 키이스트 (7,990원 ▲70 +0.88%)는 200원(2.23%) 내린 8760원을 나타내고 있다.

에스엠 계열사로 영화나 TV프로그램 등 영상을 제작하는 기업인 SM C&C (2,905원 ▲25 +0.87%)는 120원(3.50%) 내린 3310원을 나타내고 있다. 앨범이나 상품 등의 인쇄 사업을 영위하는 계열사인 SM 라이프 디자인(SM Life Design (2,105원 ▲10 +0.48%))도 65원(2.82%) 내린 2240원에 거래 중이다.

앞서 카카오 (56,600원 ▼200 -0.35%)는 지난 7일부터 26일까지 에스엠 주식을 주당 15만원에 구매하는 공개매수를 진행했다. 그 결과 청약주식 수는 공개매수 예상주식 수(833만3641주)의 2배가 넘는 1888만227주를 기록한 것으로 전해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北 '로켓 비정상 낙하'에 연구진 '집합' 걸었다…2차 발사 예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