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다음달 1일부터 7개월간 '대장정' 돌입

머니투데이
  • 순천=허재구 기자
  • 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1:54
  • 글자크기조절

코로나 19 이후 최장기 국제행사로 이목 집중… 세계적 생태수도 향한 오감만족 행사 '줄줄이'

순천만국가정원 호수정원 전경./사진제공=뉴스1
순천만국가정원 호수정원 전경./사진제공=뉴스1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가 다음달 1일부터 10월31일까지 '정원에 삽니다' 주제로 7개월간 순천만국가정원 등지에서 개최된다.

28일 (재)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와 산림청 등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는 2013년 순천시가 국내 최초로 국제정원박람회를 선보인 이후 10년만에 개최하는 AIPH(국제원예생산자협회) 공인 박람회다.

2013년에는 순천만습지 보존을 위한 115만㎡ 규모(35만여 평)의 에코벨트를 만들었다면 올해는 도심 깊이 정원의 영역을 넓혔다. 국가정원과 습지권역, 도심권역과 경관정원까지 포함, 전체 규모만 544만5000㎡(165만 평)에 달한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열리는 최장 기간 행사이기도 하다.

저류지 정원모델인 오천그린광장, 아스팔트 도로가 푸른 정원이 된 그린아일랜드, 옛 해룡창의 역사적 의미를 담은 국가정원뱃길과 정원드림호가 처음으로 선보인다.

미래 정원의 모습을 보여줄 시크릿가든, 국가정원식물원과 정원의 개념을 구경하는 곳에서 머무는 곳으로 바꾼 숙박시설인 가든스테이 '쉴랑게' 등도 운영된다. 10년 전 일부 박람회장에서만 연출됐던 야간경관은 도심까지 확대해 관람객들의 체류 시간과 체류 범위가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개막식은 오는 31일 오천그린광장과 그린아일랜드를 배경으로 동천 위 수상 무대에서 펼쳐진다. 초청 대상자와 대국민 참여단을 포함해 3만여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순천만 보존 스토리를 담은 개막공연과 K-POP 가수들의 축하공연(조수미, 박정현, 프라우드먼 등)이 준비돼 있다. 다음 달 1일 오전 공식 개장식을 갖고 오전 10시부터 1호 관람객을 맞는다.

즐거운 정원 나들이에 불편함이 없도록 각종 편의시설도 확충했다. 식음판매시설은 식당 9개소, 카페 8개소, 편의점 6개소를 포함해 35개 점포가 박람회장 내 입점해 있다. 동·서·남문에 위치한 물품대여소에서 유모차와 휠체어, 보조배터리와 신발 등을 무료로 빌릴 수 있다.

반려동물 특화 편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국가정원 서문 입구의 '반려견' 놀이터는 전문가가 상주하고 최대 3시간까지 돌봄 서비스도 제공한다. 반려동물 등록과 예방접종을 완료하고 1일 전까지 예약해야 한다.

노관규 조직위 이사장(순천시장)은 "사전 박람회 홍보 및 유치활동 등을 통해 지난 24일 기준 입장 판매 수익금은 57억원으로 당초 목표인 50억원을 상회하고 있고 전남 21개 지자체와 지역 회사 및 학교 등이 힘을 모아 박람회 성공개최에 발벗고 나서고 있다" 며 "800만 관람객 유치를 목표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