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천서 길 걷던 20대 '날벼락'…턱 부위에 '총탄' 맞았다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4:32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길을 걷던 남성이 공기총에서 발사된 것으로 보이는 총탄에 맞아 다치는 일이 발생했다.

28일 뉴스1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5시쯤 이천역에서 율현 사거리 방면으로 걸어가던 20대 A씨가 턱 부위에 총탄을 맞았다.

병원에서 확인한 결과 A씨 턱에서는 5.5㎜ 공기총에서 발사된 것으로 보이는 총탄이 나왔다. 해당 총탄은 찌그러진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총탄 상태를 미뤄 직사탄이 아닌 도비탄, 즉 발사 후 장애물에 닿아 당초의 탄도를 이탈한 총알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해당 총탄은 관할경찰서가 관리하는 총기로 인한 사고는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인근 경찰서가 관리하는 총기까지 수사를 넓혀 살펴보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이천 관내를 벗어난 총기에 대해서는 신고 규정이 있는 만큼 이에 관해서도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피의자가 특정이 안 된 상황"이라면서 "고의성이 인정되면 특수상해, 고의성이 없다면 업무상 과실치사상 혐의를 적용할 수 있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 2배 속도에 탄성…텍사스 놀라게 한 SK 기술보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