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마약 혐의' 유아인=의리남?…김송, 공개 응원 "기다리고 있어"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21:24
  • 글자크기조절
(왼쪽부터) 배우 유아인, 가수 김송 /사진=뉴스1, 김송 인스타그램 캡처
(왼쪽부터) 배우 유아인, 가수 김송 /사진=뉴스1, 김송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유아인이 마약 투여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과문을 게재한 가운데 가수 김송이 유아인을 공개적으로 응원했다.

28일 유아인은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사과의 뜻을 전했다. 앞서 그는 대마, 프로포폴, 코카인, 케타민 등의 마약류를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27일 서울경찰청에 소환돼 12시간 가까이 조사받았다.

유아인은 조사를 마친 후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그는 "어제 경찰 조사 직후 충분치 못한 사죄를 드렸다"며 "저를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신 많은 분들께 큰 실망을 드려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 드린다. 죄송하다"고 적었다.

이어 "제 과오가 어떠한 변명으로도 가릴 수 없는 잘못이라는 점을 분명하게 인지했다"며 "앞으로 있을 조사에 성실히 임하며 여러분의 모든 질타와 법의 심판을 달게 받겠다"고 밝혔다.

/사진=유아인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유아인 인스타그램 캡처

해당 글이 올라오자 김송은 "기다리고 있어"라며 "처음부터 유아인의 일등 팬인 거 알죠? 의리남!"이라고 응원의 댓글을 남겼다.

누리꾼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잘 이겨내서 다시 꼭 뵀으면 좋겠다"는 옹호 댓글도 있으나 "다른 작품에 무슨 민폐냐", "우와 옹호 무슨 일이지? 세상을 날 상대로 몰래카메라 중인가" 등 비판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한편, 유아인의 마약 투여 혐의로 그의 차기작들에 비상이 걸렸다. 넷플릭스 영화 '승부'와 종말의 바보'는 공개 시점을 잠정 연기 및 보류했으며 촬영을 앞두고 있던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2'는 하차가 결정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