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송일국, 아내와 별거 고백…"다시 태어나도 저와 살기 싫다더라"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293
  • 2023.03.29 06:45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배우 송일국이 아내와 별거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뮤지컬 '맘마미아!'의 배우 송일국, 장현성, 홍지민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송일국은 판사 아내와 처음으로 떨어져 지내게 된 사연을 털어놨다.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그는 "아내가 얼마 전에 순천으로 발령을 받았다. 저희 원칙이 가족이 다 같이 움직이는 건데 지금 이 작품 때문에 갈 수가 없어서 처음으로 떨어져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탁재훈은 "떨어져 지내 보니까 어떠냐"고 묻자 송일국은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이를 포착한 탁재훈은 "다 얘기해봐라. 괜찮다"고 속마음 고백을 유도했다.

모두가 몰아가자 당황한 송일국은 얼굴을 움켜쥐고는 이내 "되게 애틋해지더라. 2주 밖에 안됐다"고 답했다. 그러나 탁재훈이 "근데 왜 웃었냐"고 캐묻자 송일국은 "여보, 이거 아니다. 너무 보고 싶다"고 뒤늦게 수습에 나서 웃음을 안겼다.

탁재훈은 "송일국 씨 웃음이 계속 남는다"고 끝까지 물고 늘어졌고 송일국은 "왜 저를 두 번 죽이시냐"며 억울해했다.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송일국이 현재 삼둥이와 서울에서 지내고 있다고 하자 홍지민은 "그럼 아내 분이 좋은거 아니냐"고 했고, 송일국은 "그런가?"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탁재훈은 "애들 키우느라 고생했으니까. 오랜만에 가서 혼자 있지 않나. 여기서는 애들 케어해야 하지 않나"라고 거들었다.

이에 송일국은 "안 그래도 아내가 다시 태어나면 저랑 안 살고 싶다더라"며 "혼자 살고 싶다더라. 제가 손이 너무 간다더라. 아내가 늘 '아들 넷 키운다'고 말한다"고 말했다.

탁재훈은 "아들 셋만 손이 가는게 아니라 남편한테 손이 더 가는 거다"라고 했고, 이상민은 "남편인 줄 알았는데 애야. 그럼 답이 없지 않냐"며 몰아갔다. 이에 송일국은 "얘기가 이상하게 흘러간다"며 다시 진땀을 흘려 웃음을 안겼다.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이어 송일국은 '아내가 무서웠던 적은?'이라는 질문에 한숨을 내쉬었다. 그는 "아내와 싸움이 안된다. 아내가 머리가 좋아서 아주 드물게 본인이 100% 잘못했을 때 1년에 1~2번 있지 않나. 그땐 완벽하게 꼬리를 내린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늘 불만인 게 아내가 말투도 그렇고 되게 차갑다. 애교를 볼 수 있는 기회가 본인이 100% 잘못했을 때다. 난 늘 아내에게 그런 걸 원하는 데 본인이 100% 잘못 했을 때만 그 애교가 나온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아내가 '난 그런 사람이니까 당신이 이해해라'라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한편 송일국은 2008년 정승연 판사와 결혼해 2012년 세쌍둥이를 품에 안았다. 송일국은 '삼둥이'와 함께 2014년부터 2016년까지 KBS2 육아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