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로그인하면 타인 결제내역이"…리디, 개인정보 유출사고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9 17:08
  • 글자크기조절
/사진=리디 홈페이지
/사진=리디 홈페이지
콘텐츠 플랫폼 기업 리디가 개인정보 유출 사태에 대해 사과했다.

리디는 29일 자사 홈페이지에 개인정보 유출 관련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 사과문에 따르면 이번 서비스 오류는 지난 28일 오후 5시38분부터 오후 6시24분까지 발생했다. 해당 시간에 접속한 일부 이용자에게 다른 임의 계정의 로그인 아이디, 이메일 주소, 결제 내역 등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로그인 아이디와 이메일 주소는 리디 서비스 중 △마이 리디 △장르홈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이용자의 이름은 △선물하기 페이지를 통해 유출됐다.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 호출 등 기술적 방법으로 확인 가능한 경우를 포함해 최대 5814건의 개인정보가 유출됐을 것으로 보인다.

사고 원인은 CDN 서버 캐시 설정 오류로 파악됐다. 리디 측은 전날 1차 사과문을 통해 "오후 6시19분 오류를 해결했고 오후 7시52분에 개인정보보호위원회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리디는 개인정보가 유출될 가능성이 있는 5814명의 이용자들에게 리디포인트 3만원을 지급하는 한편 로그인 아이디 변경을 원하는 이용자에게는 아이디를 직접 변경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배기식 리디 대표는 "리디를 믿고 이용해주신 고객들에게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관련 경위를 철저히 조사하고 개인정보 보호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잠실 아파트 바닥 찍었다?…4개월만에 5.4억 올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