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웰바이오텍, 우크라이나 최대 물류회사와 MOU "재건사업 협력 본격화"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021
  • 2023.05.24 10:37
  • 글자크기조절
(왼쪽부터)세르지이 바디야크 맥스 로지스틱스  회장과 구세현 웰바이오텍 대표이사/사진제공=웰바이오텍
(왼쪽부터)세르지이 바디야크 맥스 로지스틱스 회장과 구세현 웰바이오텍 대표이사/사진제공=웰바이오텍
웰바이오텍 (1,902원 ▲31 +1.66%)이 폴란드에서 개최된 글로벌 우크라이나 재건 포럼에서 우크라이나 최대 물류업체와 재건사업을 위한 파트너십을 맺었다.

24일 웰바이오텍은 우크라이나 최대 물류기업인 맥스 로지스틱스와 우크라이나 전후 재건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맥스 로지스틱스는 계열사와 함께 우크라이나 재건사업 및 후원활동과 유럽 및 아시아 국가와의 협력을 포함한 '스마트시티' 프로젝트도 추진하고 있다.

두 회사는 전략적 물류 파트너로서 우크라이나 물류 및 국제 운송 사업을 위해 협력키로 했다. 더불어 양사가 자국 내에서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사업과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사업에 대한 광범위한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구세현 웰바이오텍 대표이사는 이달 21일부터 폴란드 바르샤바, 크라쿠프에서 개최된 '글로벌 우크라이나 재건포럼'에 참석했다. 정부 및 기업 관계자들을 만나 지원방안을 모색하고, 약 1200조원 규모로 추산되는 재건사업에도 적극적인 참여 의지를 표명했다.

웰바이오텍 관계자는 "파트너사는 우크라이나 최대 규모의 물류 업체로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도 관심이 많다"며 "국제물류 및 우크라이나 스마트 신도시 개발 계획과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 파트너사로 역할을 해달라는 요청을 받아 본 협약을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손흥민 차별 없도록"···'개고기 금지 특별법' 6월중 발의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