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우유 맛 이상해요" 수원 초등생 집단 복통…식중독 의심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9,654
  • 2023.05.26 06:18
  • 글자크기조절
기사 내용과 직접적 관련 없는 사진./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기사 내용과 직접적 관련 없는 사진./사진=게티이미지뱅크
경기 수원시의 한 초등학교에서 우유를 마신 학생들이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여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26일 경기도교육청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30분쯤 수원시 광교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급식으로 제공된 우유를 마시고 복통과 구토, 설사 등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였다.

학교 측은 학생들로부터 '급식으로 마신 우유에서 이상한 맛이 났다'는 말을 듣고 우유 급식을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인 학생들은 현재까지 총 50여명이며 병원에 입원한 학생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보건당국은 학생들이 마신 우유에서 검체를 채취해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하고, 학교 급식실과 우유 배급소 등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잘 키운 넥슨, 中 먹잇감 될 판…'상속세' 폭탄이 부른 위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