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그 돈에 삶을 팔았다"…김대호, '나혼산' 출연료 4만원 폭로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0,696
  • 2023.05.31 17:42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라디오스타' 선공개 영상
/사진=MBC '라디오스타' 선공개 영상
아나운서 박지민이 선배인 김대호 아나운서의 예능 욕망을 폭로한다.

31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인)생 방송 오늘 저녁'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예방의학박사 겸 사업가 여에스더, 방송인 조영구, 아나운서 김대호, 박지민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영상에서 박지민은 선배 김대호의 숨겨진 예능 욕망을 봤다며 함께 출연 중인 '생방송 오늘 저녁'에서 겪었던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박지민은 "대본에 '폼생폼사' 춤에 맞춰서 해야 하는 멘트가 있었다. '우리 춤 춰야 한다. 같이 연습실 빌려서 연습해야 하지 않겠냐'고 물었더니 대호 선배는 '대충해~ 뭘 하냐 이런 걸. 우리는 그냥 대충 해도 그런 게 웃긴 거야'라고 답했다. 정작 촬영을 시작하니 선배는 바지가 찢어질 듯 열심히 춤을 췄다"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선공개 영상
/사진=MBC '라디오스타' 선공개 영상

이어 박지민은 김대호의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출연 비하인드도 폭로했다.

박지민은 "MBC 아나운서 유튜브에서 김대호 선배가 인기를 끌게 되면서 이런 분이 '나 혼자 산다'에 나올 것 같다는 반응이 많았다. 그래서 섭외 오면 어떻게 할 거냐 물으니 대호 선배가 '전 국민한테 내 집, 내 사생활 다 보여주는 거 그거 못해'라고 했다. 출연료 50만원을 줘도 안 한다고 했는데, 아나운서 출연료인 4만원을 받고 열심히 하시지 않았냐"고 말했다.

이를 듣던 스페셜 MC 코드 쿤스트는 "누구보다도 열심히, 자세히 보여주셨다"고 거들었고, MC 유세윤은 "출연료 4만원에 삶을 팔았다"라고 거들었다.

여기에 박지민은 또 다른 폭로를 이어갔다. 그는 "요즘 대호 선배를 진짜 많이 알아본다. 어느 팬 한 명이 맥주를 사다 주면서 팬이라고 하니까 너무 좋아하시더라. 대호 선배는 팬에게 뭐라도 주고 싶으셨는지 평소 자전거 탈 때 끼던 목장갑을 꺼내 주셨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후배의 폭로에 김대호는 "너무 고마운데 드릴 게 없었다"며 머쓱해 했고, MC 코드 쿤스트는 "(격투기선수) 정찬성의 글러브 같은 개념"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대호 아나운서는 지난 4월 21일 방송된 MBC 관찰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를 통해 도심 속 자연인으로 사는 싱글라이프를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7년만에 해냈다" 은마의 환호…8개월새 6억 올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